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태권도진흥재단, ‘중·고등학교 태권도 수업 지원’ 지도사범 20명 위촉
기사입력: 2021/02/22 [11:5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재단)은 청소년의 올바른 성장과 태권도 저변 확대를 위해 추진 중인 ‘중·고등학교 태권도 수업 지원’사업의 지도사범 20명을 2월 21일 위촉했다.

 

재단은 지난 1월, 이번 사업에 지원한 전국 83개 학교 가운데 서울 잠실고등학교, 부산 부일외국어고등학교, 대구 영남공업고등학교, 경기 부림중학교, 전북 군산영광중학교 등 12개 시도에서 17개 학교를 지원 대상으로 선정한 바 있다. 이들 학교에는 최대 2명의 사범이 파견되어 정규 체육 시간에 태권도 기술과 호신술 등을 지도한다.


지난 20일과 21일에는 지도사범을 대상으로 태권도 교육 및 교수법, 표준 콘텐츠 이해와 활용,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코로나19 관련 마스크 착용·거리 두기 지침 준수 등의 역량 강화 교육을 가졌다. 이와 함께 각 학교별 업무 담당자들에게는 사업 운영지침 및 태권도 용품 관리 등의 설명회를 태권도원에서 진행했다.

 

재단 김용 사업본부장은 “중·고등학교 태권도 수업을 통해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과 태권도장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정부의 방역지침을 준수하고 교육청·학교 등의 의견을 청취해 대면·비대면 방식으로 교육을 유연하게 진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중·고교 태권도 수업 지원 사업’은 올해 3월부터 학급당 주 1회(총 30차시) 정규시간 내 태권도 수업을 편성ㆍ진행하며, 전국 3,500여 명의 청소년들에게 태권도 체험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야구단에 적극적… ‘우승’ 목표 / 조준우 기자
제주, 전지훈련지로 각광…‘코로나19’ 감염 제로 / 최현석 기자
2021 서울국제스포츠레저산업전, 성황리에 막 내려 / 최현석 기자
‘폭풍전야’ 기성용 논란, 피해자 측 “증거있다” / 조준우 기자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2021년 정기이사회 온라인으로 진행 / 장민호 기자
‘코로나19’ 택견으로 날려버리자! 관악구택견회 무료 강습회 개최 / 최현석 기자
종합격투기 등용문 로드FC 센트럴리그, 내달 20일 개최 / 장민호 기자
유도출신 김동현, 한국인 최초 UFC 진출 / 장보덕 기자
국기원, 태권도 4품 취득자 4단 전환 교육 온라인으로 시행 / 장민호 기자
캐나다, 인권탄압국의 올림픽 개최 반대… 중국 반발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