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와 안아줘', 시청자 울리는 감성 대본! ‘공감대’ 수직 상승!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6.12 14:39



말 그대로 입덕했다가 망부석이 된다. ‘이리와 안아줘’가 시청자들을 울리는 감성 대본으로 입소문을 타며 연일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가해자와 피해자, 그리고 이들을 둘러싼 언론 등 인물들의 삶과 이해관계를 사실적으로 묘사하며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톱스타가 된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이리와 안아줘’는 범죄와 가해자에 대한 미화 대신 피해자와 남겨진 가족에게 위로를 전하는 이야기를 그려 나가고 있다. 극중 가해자의 아들인 채도진(장기용 분)은 개인적인 속죄를 위해 경찰이 됐고, 피해자들을 향한 사죄의 마음을 매회 전달하고 있다.

먼저 방송 첫 회, 경찰대학 면접장에서 도진은 “평소 가장 존경하는 사람이 누구입니까”라는 교수의 질문에 “살아남은 사람들”이라고 답했다. 이어 지원동기에 대해서도 강력범죄 근절과 생명에 대한 존엄을 지키고 범죄 피해자에 대한 “개인적 속죄를 위해서”라고 담담한 어조로 대답했다.

이는 가해자의 아들로 살아온 지난 세월에 대한 원망 대신 자신 보다 더 힘들었을 피해자에 대한 속죄로 남은 삶을 살겠다는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 이후 매 회차 등장하는 범죄 피해자와 그 가족을 향한 도진의 진심 어린 말들은 시청자의 마음을 움직였다.

1-2회에서 도진은 피해자에 대한 잘못된 소문을 바로잡으며 “피해자분의 명예가 어떤 식으로든 조금이라도 실추된다면, 가족분들한테는 몇 십 배의 고통으로 안 되돌아가겠습니까”라고 말했고, 3-4회에서는 폭행 혐의로 징역을 선고받은 형 윤현무(김상우 분) 대신 피해자 가족들에게 머리 숙여 사과했다.

7-8회에서는 범죄 피해자와 그 가족을 대하는 도진의 진심이 폭발했다. 도진은 집요하게 한재이(진기주 분)와 자신을 취재하고자 하는 기자 한지호(윤지혜 분)에게 “만약이란 가정은 살인을 저지른 범죄자에게 적용될 수 있는 가정이 아닙니다. 돌이킬 수 없는 범죄를 저지르는 순간 그 사람은 더 이상 어떤 동정이나 이해의 대상도 될 수 없습니다”고 일침을 가했다.

뿐만 아니라 ‘이리와 안아줘’에서는 피해자와 유가족들이 자극적인 이슈를 쫓는 언론으로 인해 2차적 피해를 입고 끝없이 고통받는 모습이 가감 없이 그려졌다.

기자들은 이름을 바꾸고 새 인생을 시작하려 애쓰는 도진과 재이를 찾아 끈질기게 취재했고, 결국 재이는 범죄 피해자라는 사실을 아웃팅 당했다. 그런가 하면 박희영(김서형 분)은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빼앗은 연쇄살인범 윤희재(허준호 분)와 손을 잡고 자서전을 발간해 피해자들의 고통스러운 기억을 수면 위로 끌어올리며 자신의 이익을 취했다.

이로 인해 9-10회에서는 희재에게 희생당한 피해자 유가족들이 도진의 대통령상 수상을 반대하는 모습이 그려졌고, 도진은 이들의 계란 세례를 온몸으로 받아내면서도 “죄송합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라는 말만 되뇌어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이리와 안아줘'는 끝없는 피해로 아파하는 피해자와 유가족은 물론, 진심으로 사죄하고 있는 가해자 가족의 이야기도 함께 그리고 있다는 점에서 시청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고 있다. 무엇보다 이렇게 공감대가 형성된 두 주인공 남녀의 사연은 가슴 절절한 감정으로 시청자들에게 전달되면서 입덕 했다가 망부석이 돼, ‘이리와 안아줘’의 바다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는 마법을 부리고 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오는 13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방송으로 인해 결방되고, 14일 목요일 밤 10시 15-16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이매진아시아


전체 113046 현재페이지 1 / 376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3046 '스케치' 정진영 향해 총구 든 정지훈. 반격의 시발점 될까 김병화 2018.06.22
113045 광양소방서, 광양읍 여성의용소방대 노인복지회관 봉사활동 실시 이국범 2018.06.22
113044 보성119안전센터, 여름철 수난사고 대비 훈련 실시 김상우 2018.06.22
113043 배우 하지원, 모스크바에서도 빛난 분위기 여신 김병화 2018.06.22
113042 ‘선을 넘는 녀석들’ 동갑 듀오 김구라-설민석, 세계 불가사의 앞 ‘인디아나 존스’ 변신! 김병화 2018.06.22
113041 가수 라윤경 , 한국소아난치병사랑나눔 홍보대사 위촉 신종철 기자 2018.06.22
113040 화순소방서, 어린이 맞춤형 소방안전교육 실시 진민호 2018.06.22
113039 고양시 일산동구, 자동차정비업소 87개소 지도점검 실시 김병화 2018.06.22
113038 고양시 일산동구, 지속적인 기부로 나눔 온도 ‘후끈’ 김병화 2018.06.22
113037 고양시 성사2동, “마을환경 정화와 건강을 동시에” 김병화 2018.06.22
113036 고양시 일산1동, 불법광고물 청정지역 만들기 앞장 김병화 2018.06.22
113035 고양시 화정2동, 저소득 자녀 위한 ‘신나는 물놀이’ 약속 김병화 2018.06.22
113034 고양시 창릉동, 저소득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사업 시동 김병화 2018.06.22
113033 고양시 일산1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에 나서다 김병화 2018.06.22
113032 고양시 행주동, ‘방문학습 지원’ 교육복지사각지대 해소 기대 김병화 2018.06.22
113031 고양시 창릉동, “이불 찌든 때와 걱정, 함께 날려요” 김병화 2018.06.22
113030 고양시 일산1동 새마을부녀회, 사랑 담은 밑반찬 나눔 김병화 2018.06.22
113029 부천시, 치매노인 실종 제로 김병화 2018.06.22
113028 부천시, 고령친화도시 조성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김병화 2018.06.22
113027 부천시보건소, 부천부곡초·중흥초 흡연예방 교육 실시 김병화 2018.06.22
113026 부천 봉사모임 진솔회, 13년째 이웃사랑 실천 김병화 2018.06.22
113025 부천시 새내기 공직자‘콜센터 1일 현장체험’실시 김병화 2018.06.22
113024 부천시 드림스타트 ‘마음충전 여행’ 부모교육 진행 김병화 2018.06.22
113023 부천시 상2동, 제3회 주민과 함께하는 문화산책 개최 김병화 2018.06.22
113022 부천시 송내2동, 어르신 모시고 허브꽃 속으로 효도관광 다녀와 김병화 2018.06.22
113021 부천시 성곡동, 제3회 6.25 참전용사 위안행사 개최 김병화 2018.06.22
113020 순천소방서 서면119안전센터, 소소심 및 소방안전교육(무지개나라어린이집) 최윤진 2018.06.22
113019 고양시 덕양구, 도로시설물에 고양시 색깔을 입히다 김병화 2018.06.22
113018 안산시 초지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안산시청소년남자쉼터 업무협약 체결 김병화 2018.06.22
113017 안산시 초지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화 교육 실시 김병화 2018.06.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769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본지 서능원 기자, ‘한국사진작가협회 안양지부 회원전’ 3걸상 수상 / 임종상 기자
화살나무 ‘배가 아픈 것 낫게 해’ / 대전 임헌선 기자
(주)마이보트 대표이사 금성열 “안전 지상주의 신기술로 해상 스포츠를 견인한다” / 조준우 기자
무술인가? 예술인가? 의술인가? 양생무예 선술(仙術)의 이해 / 허일웅 교수
‘2018년 소통하는 체육단체 워크숍’ 열려 / 조준우 기자
[만평] 우사인 볼트, 축구선수로 변신 / 최경탄 화백
전통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토론회 개최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