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뜨거운 오열! 시청자 함께 울었다!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7.13 09:29



박서준이 오랜 기간 고통을 감내했던 속내를 고백하며 참아왔던 감정을 폭발시켰다. 무너진 가족을 되돌려놓기 위해 자신을 기꺼이 희생한 박서준의 뜨거운 오열에 시청자도 함께 눈물을 흘렸다.

이에 ‘김비서가 왜 그럴까’ 12화는 tvN 타깃 2049 시청률에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매회 자체 최고 경신의 기염을 토했다.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8.4%, 최고 9.9%를 기록, 지상파 포함 동시간 드라마 1위와 케이블과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또한 tvN 타깃 2049 시청률에서 평균 6.5%, 최고 7.9%로 12화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수성했다. 이처럼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수목극 최정상 자리를 굳건히 지키며 두 자리 수 시청률만을 목전에 두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연출 박준화/ 극본 백선우, 최보림/ 이하 ‘김비서’) 12화에서는 이영준(박서준 분)이 이회장(김병옥 분)과 최여사(김혜옥 분)에게 오랫동안 유괴 사건에 대한 기억을 잃은 척 해왔던 이유를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성연(이태환 분)으로부터 영준이 유괴 사건의 모든 것을 기억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이회장과 최여사는 영준에게 달려와 자초지종을 물었다. 영준이 아무 말 없이 고개를 떨구자 이회장과 최여사는 아들의 아픔을 애써 외면해온 죄책감에 고통스러워했다. 이어 영준은 과거의 기억들을 힘겹게 꺼내기 시작했다.

영준이 병원에서 퇴원하던 어느 날, 성연은 영준을 가해자로 몰아세우며 자신을 유괴당하게 만들었다고 주장했다. 영준에게 평생 견뎌내야 할 고통과 상처를 남긴 성연은 죄책감에 자신의 기억을 완전히 바꿔버린 것. 이후 영준-성연 형제는 서로가 피해자라고 주장하며 눈만 마주치면 싸움을 벌였다. 두 사람의 갈등이 점점 손 쓸 수 없이 격화되자 이회장은 최여사에게 성연을 정신병원에 입원시키자고 제안했다. 그러나 최여사는 극구 반대하며 괴로워하며 눈물 흘렸다.

이를 우연히 목격한 영준은 직접 눈 앞에서 지켜봤던 끔찍한 죽음을 떠올리고 어머니를 잃기 싫은 마음에 힘든 결정을 내렸다. 유괴사건에 대한 기억이 송두리째 없어졌으며 성연 대신 가해자로 살기로 결심한 것. 영준은 “그 때는 제가 그렇게 해야만 다들 살 수 있을 거라 생각했어요”라며 가족을 지켜내기 위해 자기 자신을 기꺼이 희생했음을 밝혔다.

그러나 제 아무리 똑똑한 영준이라도 고작 9살이 감당하기엔 트라우마가 너무나 컸을 터. 영준의 속내를 이제서야 알게 된 최여사가 “많이 힘들었다고 혼자서 외로웠다고 말해도 돼. 그래도 돼. 영준아”라고 진심 어린 사과를 전하자 영준은 결국 무너지고 말았다. 단 한번도 드러낸 적 없던 슬픔을 토해내며 숨죽여 오열하는 영준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영준은 부끄러움과 괴로움에 도망치려는 성연을 먼저 찾아가 손을 내밀었다. 영준에게 오만한 결정이었다고 힐난하는 성연에게 “나 하나만 희생하면 괜찮아 질 거라고 생각했어”라며 그럴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담담하게 밝힌 것. 그러면서 “제대로 살 수 있었던 기회를 뺏어버려서 미안해”라며 되려 사과를 전해 성연의 마음을 아프게 만들었다. 생각지도 못한 사과에 성연도 “미안하다. 그 때 난 내가 아니어야 했어”라며 참회의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처럼 지구 최강의 ‘나르시시스트’로 오직 자신만을 사랑한다고 생각했던 영준이 알고 보면 누구보다 자신을 희생하고 배려하며 살아왔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시청자들을 울컥하게 만들었다.

한편, 영준과 미소의 사랑은 더욱 굳건해졌다. 두 사람은 잠시 한 집에 살며 ‘세미동거’에 돌입하며 신혼부부처럼 함께 쇼핑을 해 달달함을 더했다. 더욱이 영준은 미소에게 훅 다가가 입을 맞추더니 달콤한 ‘소파키스’를 나눠 심박수를 급상승시켰다. 그러면서 영준은 “오늘 밤을, 그냥 보내고 싶지 않아”라며 미소의 블라우스 리본을 스르르 풀어 아찔한 분위기까지 자아냈다. 이 같은 영준-미소의 고구마 제로의 ‘쾌속 로맨스’가 점점 무르익어감에 따라 시청자들의 심박수도 동반 상승되며 다음 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에 ‘김비서’ 12화 방송 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오늘 계속 울었어요. 오늘 회차 정말 최고! 어찌 매회마다 최고인지”, “영준이에게 기억을 지우는 건 가족을 위해, 형을 위해, 미소를 위해 최선이었던 거구나”, “박서준은 우는 연기하는 거 너무 슬프다. 제대로 소리도 못 내고 우네”, “세미동거가 동거가 되고 그렇게 결혼하고. 이 결혼 찬성입니다”, “솔직하게 말해도 될까? 오늘방송 이대로 끝내기 싫어. 어떻게 기다립니까!”, “드라마인 걸 알면서 이렇게 몰입될 수 있는 건가. 박서준 눈빛, 목소리 대단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전했다.

한편,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의 퇴사밀당로맨스로, 매주 수,목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사진-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방송 캡쳐>


전체 134532 현재페이지 1 / 448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34532 충남도, ‘산재 막자’ 머리 맞댄 노·사·정 김정화 2019.05.27
134531 '바람이 분다' 첫 방송 D-day, '멜로 장인' 감우성X김하늘이 하면 다르다! 김정화 2019.05.27
134530 수원금곡초, 위대한 왕 <아들, 정조>를 만나다! 임다희 2019.05.27
134529 아산시 축수산과, 자매결연마을 봄철 농촌일손돕기 김정화 2019.05.27
134528 충남도, 고속도로 휴게소에 닥터헬기 인계점 만든다 김정화 2019.05.27
134527 첫방 D-1 ‘신션한 남편’ 홍록기, 결혼 7년만 얻은 아들 루안 공개 김정화 2019.05.27
134526 부산시, 모든 장애인 거주시설 대상으로 ‘장애인 거주시설 인권실태 전수조사’ 시행 김정화 2019.05.27
134525 고양시 덕양구, 여름방학 건강한 아동급식 위해 나선다 김정화 2019.05.27
134524 고양시, 호수공원 50여 년 된 왕벚나무에 새 생명을 김정화 2019.05.27
134523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 직원 대상 ‘응급처치교육’ 실시 김정화 2019.05.27
134522 고양시, 생명존중과 자살예방 위한 ‘생명사랑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19.05.27
134521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세계금연의 날 맞아 금연캠페인 전개 김정화 2019.05.27
134520 고양시, 노인의료복지시설 감염관리자 전문교육 실시 김정화 2019.05.27
134519 고양시, 원어민 영어교실 공개수업 실시 김정화 2019.05.27
134518 ‘신션한 남편’ 주아민♥훈남남편, 서울-시애틀 오가는 글로벌 라이프 공개 김정화 2019.05.27
134517 ‘그녀의 사생활’ 팀워크도 찐! 훈훈X끈끈 비하인드 대방출! 김정화 2019.05.27
134516 ‘국민 여러분!’ 종영 D-1, 대국민 사기극 엔딩 예측도 김정화 2019.05.27
134515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박하선x이상엽 밀착포스터 ‘치명적 사랑’ 김정화 2019.05.27
134514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 머리채 싸움까지? “천사 살려~” 김정화 2019.05.27
134513 ‘태양의 계절’ 윤소이, ‘복수의 레이저 눈빛’ 2단 변신 포착! 김정화 2019.05.27
134512 '어비스' 박보영-안효섭, 침대 위 핑크빛 썸 시그널 포착! 절친 관계 청산하나? 김정화 2019.05.27
134511 서울시, 주민청년문화예술인 ‘신촌, 파랑고래’29일 개관 김정화 2019.05.27
134510 인왕 성곽길에서 즐기는‘단오야, 한양도성에서 놀자’ 김정화 2019.05.27
134509 서울시, 27개 팀 청년들 직업 실험 지원 김정화 2019.05.27
134508 서울시, 여름방학‘외국인 유학생 인턴’31명 6.3까지 모집 김정화 2019.05.27
134507 서울시, 현충일에 열리는‘서울함바라기 어린이미술대회’선착순 참가 모집 김정화 2019.05.27
134506 경기도, 야밀고개 선형개선공사 본격착수, 2022년완공목표 김정화 2019.05.27
134505 엑스블록시스템즈, 특허 받은 블록체인 엑스블록체인 메인넷 오픈 최자웅 2019.05.27
134504 명품 보컬 ‘감성 발라더’ 정재욱, 2년 만에 단독 콘서트 ‘새로고침(f5)’ 열어 김정화 2019.05.27
134503 예산군, '재난·전시 합동 대비' 을지태극연습 27∼30일 실시 김정화 2019.05.2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48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스타 줌바 강사 ‘세바, 로꼬 마스터 클래스’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권아솔ㆍ정문홍, 도 넘은 비난에 호소문 올려 / 조준우 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평택 AK플라자 하늘공원에서 ‘루프탑 줌바파티’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공식 후원회 출범 / 조준우 기자
국기원장, 경륜과 덕망을 겸비한 인물이 필요하다 / 최종표 발행인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공동조직위원장 맡아 / 장민호 기자
[택견사 탐구] 항일 독립운동과 택견(1) / 김영만 무예연구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