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원 총재 “리우올림픽, 최고 대회 될 것”
존경하는 전 세계 태권도 가족 여러분, 2016년 병신년(丙申年) 새해에도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2015년은 태권도 역사에 길이 남을 ...
기공(氣功)의 유파(流派)
국제헬스치궁연합회 집행위원명지대학교 명예교수전국전통선술연합회 회장이학박사 허일웅 ©무예신문 기공의 발생 이후 그 발전과정에서는 수많 ...
합기도, 주인은 누구인가?
국내 무예 단체 중에 합기도만큼 갈등과 분열이 심각한 종목은 없다. 60여 년 동안 정착을 못하고 있는 것만 봐도 알 수 있다.지난 2008년 1월은 ‘합 ...
자아조절 기능과 헬스치궁의 상관관계
헬스치궁(健身氣功)은 먼저 생리적 측면에서 수련 효과를 찾아볼 수 있다. 현대 의학에 의하면 인체는 신경과 체액을 통한 자체 조절계통을 갖추고 있 ...
국기원 특별심사, 공감대(共感帶)가 먼저다
국기원 특별심사로 태권도계가 시끄럽다. “300만 원가량의 비용만 있으면 태권도 1단에서 단번에 6단이 될 수 있는 ‘특별심사’가 국기원에 의해 시 ...
“전문 언론의 새로운 지평 열어주길…”
무예신문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무예 정론지로서 우리나라 무예를 대표하는 태권도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무예신문의 열정에 ...
“건강 100세 시대 여는 대표 언론사 되어 주길…”
무예인들의 정보통 무예신문의 창간 13주년을 축하합니다. 우리의 무예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애쓰시는 최종표 발행인님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 ...
“국민의 관심과 성원 속에 더 높이 도약하길…”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무예신문은 지난 13년간 각종 무예에 대한 생생한 소식과 전문적인 지식을 전파하면서 한국 무예의 발전을 선도 ...
“더 많은 사람들이 무예신문을 통해 소통하길…
세계태권도연맹 창설로 국기 태권도가 세계화의 첫 발을 내딛은 지 올해로 43년이 되었고, 그로부터 20년만인 1994년 태권도는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 ...
“무예인들에게 긍지를 심어주는 언론 되길…”
창간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전통무예의 계승과 무예인들의 다양한 정보 교류를 위해 탄생한 무예신문은 지난 13년간 열악한 무예계의 현실 ...
 1  이전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73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60억분의 1의 사나이’ 효도르, 미트리온에 KO패 충격 / 무예신문 편집부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 제5차 임시총회 가져 / 임종상 기자
제39회 경기도태권도협회장기 대회, 양평서 ‘개막’ / 조준우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문재인 대통령 “태권도 통한 남북 화합, 내년 평창올림픽에서도 이어지길” / 장민호 기자
명지대학교, 대동류유술ㆍ본국검 여름 특별강좌 개설 / 조준우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신동영 명예회장 “스포츠강사에 대한 처우 개선이 시급하다” / 조준우 기자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