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판에 첫 발을 내밀다!(2)
고등학교 졸업 당시 합기도 3단, 태권도 4단 단증을 획득했다. 우슈와 격투기 등도 배운 탓에 운동이라면 자신이 있었다. 복싱도 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
"전통무예, 독립된 영역으로 발전시켜 나가야"
2009년 1월 『전통무예진흥법(이하 무진법)』 시행령이 발표됐다. 하지만 무예계의 장밋빛 전망과는 달리, 사문화법이 돼가고 있다는 지적이 적지 않다 ...
이국로 “도장이 살려면 소비자 중심으로”
“일선도장이 살아남기 위해서는 지도자들부터 바뀌어야 한다.” 최근 일선도장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일부 도장을 제외한다면 대부분 현상 유지 ...
“무예계는 이미 밑바닥을 찍었다”
“우리 무예계는 이미 밑바닥을 찍은 상태다. 당장은 어렵겠지만, 결과적으로 이제 상승할 일만이 남았다고 본다.” 합기도계 산증인이자 원로인인 황 ...
"한국체육의 선진화 이뤄내겠다"
대한체육회의 체질 개선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다. 지난 해 4월 대한체육회 실무 총책임자로 임명된 양재완 사무총장, 그가 선진화된 스포츠행정 체계 ...
방황했던 어린 시절
인기드라마 ‘파랑새는 있다’에서 차력팀 ‘코리아 브라더스’를 가르치던 무술감독. 그는 그렇게 시작했다. 이후 운명 같은 제안으로, 직접 드라마에 ...
"무예계 미래, 저변확대에 해법있다"
강원랜드-하이원리조트의 고용인원 중 폐광지역 출신 비중이 무려 65%에 달한다. 그간 폐광기금, 사회공헌사업 등을 통해 지역사회에만 2조원 이상을 ...
TV스타, 해동검도 전도사로 나서다!
나한일 총재© 무예신문 지난 1978년 3월, 기독교 방송국에 입사했다. 이때, 미국으로 건너갔던 김창식 선생으로부터 연락이 왔다. KBS ‘9시에 만 ...
"차력의 진정한 힘은 정신적인 강함에 있다!"
고광종 대한차력무술협회장 ©무예신문 맨주먹으로 돌을 깨는 사나이. 그 만큼 쎈 주먹은 찾아보기 어렵다. 대한민국 차력 무예의 대부 고광종(66 ...
"생활체육 통해 전 세계 화합 이끌어내겠다"
세계생활체육연맹 장주호 회장© 무예신문“생활체육의 르네상스를 열겠다.” 생활체육의 세계화를 천명하며, 지난 10월 25일 세계생활체육연맹(타 ...
 1  이전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37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연 27만 명 찾은 태권도원, 설립 2년 만에 모객 목표 달성” / 조준우 기자
제63회 경기도체전 마스코트 ‘코리요ㆍ알콩이ㆍ달콩이’ / 장민호 기자
쌍용차 감자설 주식 하락 / 무예신문
윤수로 회장 “‘카라테’ 생활체육에 적합,활성화 위해 전력(全力)”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태권도 국가대표 김종기 총감독, 대한민국체육상 수상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