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원, 세계대회 유치로 ‘태권도 성지’의 위용(威容) 보일 것”
최근 들어 태권도의 아성이 흔들리고 있다. 가라데, 우슈 등에 도전을 받고 국민적인 지지와 관심도 낮은 편이다. 태권도진흥재단은 물론 세계태권도연 ...
이기흥 회장 “효율과 자율성으로 체육회 성장 이끌겠다”
체육인과 체육단체들의 자율성 확보가 필요한 시점이다. 이를 통해 창의적인 정책이 펼쳐질 수 있다. 스포츠 행정 수립과 집행에 더 많은 체육인이 참 ...
"밸리댄스. 체육회가 나서서 생활체육스포츠로 규정해줘야"
밸리댄스는 즐겁게 하면서, 건강을 증진 할 수 있는 스포츠이다. 경합이나 기록 경신의 개념보다는 점진적인 건강 증진에 적합한 종목이다. 고령 사회 ...
“심신수련 무예 ‘기선도’ 중국 북경시(市)를 사로잡다”
기선도무예협회 이춘재 회장은 “기선도가 추구하는 신체와 정신 수련은 무리 없는 동작과 부드러운 명상으로 달성된다”고 말한다. 이 때문에 기선도 ...
박정진 문화평론가 “이제는 ‘武文時代’를 열어야 할 때”
어느 무예나 술기 전수만으로 존속할 순 없다. 철학이 정립된 무예만이 미래로 갈 수 있고, 존경을 받는다. 무예의 완성도 인문학 공부처럼, 인격을 도 ...
이홍천 의장 “과천시민의 건강, 생활체육이 답이다”
시민 개개인에게 도움이 되는 체육 행정이 되려면, 생활체육 현장과 활발히 소통해야 한다는 과천시의회 이홍천 의장.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을 위해서 ...
정재규 위원장 “서울시태권도협회 개혁, 선거제도부터 확 바꿔야…”
국내외에서 태권도 엘리트 코스를 밟아 온 정재규 前 서울시태권도협회 부회장이 지난 9월 1일부터 서울시태권도협회 관리단체위원회 위원장직을 맡아 ...
권봉안 교수 “운동은 건강 위한 필수조건, 올바른 운동법이 수명을 바꾼다!”
교수에 임용된 후 30년 넘게 운동과 건강 분야의 연구를 해 온 한국체육대학교 권봉안 교수가 본지를 통해 건강과 체형관리운동에 대한 자신의 연구 결 ...
신계용 과천시장 “건강에 대한 시민 관심, 맞춤형 생활체육 정책이 해답”
관료와 정치인 생활을 두루 거친 신계용 과천 시장. 지도자로서 탄탄한 과정을 밟아왔다. 여당 소속이지만, 정부의 ‘지방재정제도 개편 방안’에 반대 ...
오재성 회장 “차력(借力), 파랑새는 있다”
1997년 안방극장의 화제작이었던 KBS 드라마 ‘파랑새는 있다’에서 무술감독 역(役)을 맡았던 오재성 대한차력무술연맹 회장. 그는 지금도 현역에서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9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화살나무 ‘배가 아픈 것 낫게 해’ / 대전 임헌선 기자
전통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토론회 개최 / 조준우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본지 서능원 기자, ‘한국사진작가협회 안양지부 회원전’ 3걸상 수상 / 임종상 기자
[만평] 우사인 볼트, 축구선수로 변신 / 최경탄 화백
무술인가? 예술인가? 의술인가? 양생무예 선술(仙術)의 이해 / 허일웅 교수
‘2018년 소통하는 체육단체 워크숍’ 열려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