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진 “위대한 어머니는 이렇게 말했다”
국내 무문(武文) 철학의 대가인 박정진 세계일보 평화연구소장이 신간을 냈다. 책은 저자의 철학적 사유를 정리한 500여 편의 경구로 구성돼 있다. 책 ...
수도(首都) 서울 태권도 행정 이끄는 신임 최진규 협회장의 청사진
지난 5월 이변의 선거 결과가 나왔다. 신임 서울시태권도협회 회장에 잘 알려지지 않은 민초(民草)관장이라는 닉네임을 가진 최진규 후보가 당선된 것 ...
문종금 회장 “삼보, 단순한 스포츠 아닌 외교 무예, 확장세(勢) 두드러져”
삼보 불모지였던 우리나라에 삼보를 들여오고 활성화 시켜 온 문종금 회장. 러시아와의 삼보 교류에 앞장서며 해마다 국제대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적 ...
이시종 지사 “대형 스포츠사업 추진으로 명품(名品) 충북 만든다”
대형 스포츠 이벤트와 국제 규모의 행사 유치, 적극적인 경제 성장 정책으로 충청북도를 1등 도(道)로 만들어 가는 이시종 도지사. 추진력을 갖춘 행정 ...
윤수로 회장 “‘카라테’ 생활체육에 적합,활성화 위해 전력(全力)”
2020년 도쿄 올림픽 정식종목에 채택된 카라테는 태권도의 아성을 위협하는 종목으로 국내에서도 점진적인 약진을 해온 무예 스포츠이다. 2017년 새롭 ...
이동섭 국회의원 “태권도 발전 위한 국회 중심의 정책 지원 필요”
지난 9월 1일 ‘국회의원 태권도연맹’이 출범했다. 연맹은 국회 차원의 태권도 지원과 정책 입안을 위해 결성됐다. 연맹은 국회 차원의 태권도 관련 ...
김정록 회장 “국기원 단증 권위 실추,국기원 존립 흔든다”
국기원 9단 최고 고단자회 김정록 회장은 팔순이 넘은 나이에도 후배 태권도인들을 양성하고 있다. 오랜 기간 태권도계 요직을 거쳤지만 태권도 정신과 ...
김사엽 회장 “대한민국 체육, 엘리트 중심에서 국민 복지증진으로 패러다임 바꿔야 ”
평창 동계올림픽이 반년도 남지 않았다.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대회 이후 강원 지역의 경제는 물론 새로 지어지거나 확충된 체육시설의 활용이 중요 ...
전영식 총재 “실효성 있는 전통무예진흥법 추진 위한 단일 창구 필요”
소통하는 무예인으로 알려진 전영식 세계동국검법연맹 총재. 도(刀)와 검(劍) 분야의 대가로 알려져 있다. 저술과 교육에 게을리함이 없는 무예인이다 ...
한·일 아이키도(合氣道) 적통(嫡統) ‘대동류유술’ 원류(源流)에 대한 명확한 정리
국내 대동류유술(大東流柔術)과 합기도(合氣道), 본국검예(本國劍藝) 계승자 및 지도자들은 2017년 6월 29일부터 4일간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하여 대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특공무술은 군(軍)이 만든 무술이다” / 임성묵 논설위원
AFC 복귀 서두르는 ‘골리앗’ 최홍만 / 조준우 기자
본보, 수원에서 제2차 주재기자 교육 가져 / 박승란 수습기자
권아솔 “혼자만의 경기 아냐, 만수르 바르나위 반드시 이기겠다” / 최현석 기자
나한일 총재 “해동검도 통합 위한 밀알 되겠다”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국내 무예단체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을 기원합니다” / 최현석 기자
“남산골한옥마을로 정통 태권도 공연 보러 오세요”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