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4주년]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저희 무예신문이 4주년을 맞이하였습니다. 그동안 무예신문에 대한 관심과 성원에 고개 숙여 감사를 드립니다. 무예는 민주주의 국가에서는 적대시 ...
[창간 4주년] 전통문화 발전에 기여바랍니다
『무예신문』 창간 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무예신문』은 지난 2002년 창간 이래 출판사업, 화랑대회 및 인터넷사이트 운영 등 다양한 활 ...
[창간 4주년] 국민의 관심과 성원 속에 더 높이 도약하길…
우리나라의 정통무예신문으로 올바른 지식과 정보 전달에 앞장서온 무예신문이 창간 4주년을 맞이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동안 무 ...
[창간 4주년] 건강한 삶을 주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먼저, 무예신문이 창간 4돌을 맞게 된 것을 전국 1,800만 생활체육 동호인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아울러, 출판활동을 통해 무예 발전과 체육진 ...
[창간 4주년] 무도인의 화합에 앞장서 주시길...
무도발전과 무도인의 화합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무예신문의 창간 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무도인은 건강한 신체뿐만 아니라 건강한 정신을 ...
[창간 4주년] 한국무예 발전을 견인해 주시길 기대합니다
아름다운 계절 가을을 맞이하는 9월에 무예신문의 창간 4주년을 축하드립니다. 그 동안 한국 무술계의 다양한 소식을 가장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 ...
[칼럼] 무예도장에서 싹 틔어야 할 '애국'
무예신문사 편집인 조 규 석 애국심이 실종된 시대다. 우리의 일상 언어생활에서 애국이라는 어휘는 사어(死語)나 다름없이 됐다고 해도 지나 ...
[칼럼] 武'가 지향해야 하는 궁극적 목표는
무예신문사 편집인 조 규 석 무예(武藝)의 사전적 의미는 간명합니다. 국어 대사전에는 ‘무도(武道)에 관한 기예, 재주’라고만 간단히 적혀 있 ...
[시론] 바다이야기가 “횟집” 이래도 되겠습니까?
무예신문사 회장 강 순 창 요즘 가는 곳마다 바다이야기가 나온다. 바다이야기 속에는 몬스터(괴물)같은 파도가 있다. 배한 척을 감쪽같이 집어 삼 ...
[시론] 金장관, 국체협 결정을 존중하시오!
무예신문사 회장 강 순 창 김명곤 문화관광부 장관은 서울 세종로 문화관광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특정 정당의 당적을 보유한 국회의원으 ...
 1  이전 70  71  72  73  74  75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연 27만 명 찾은 태권도원, 설립 2년 만에 모객 목표 달성” / 조준우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무예단체장협의회 ‘2017 자랑스런 무예인대상’ 시상식 개최 / 장민호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제63회 경기도체전 마스코트 ‘코리요ㆍ알콩이ㆍ달콩이’ / 장민호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쌍용차 감자설 주식 하락 / 무예신문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제11회 전국무예대제전, 9일부터 충주서 열려 / 장민호 기자
[포토] 무예고수들, 무예 시범이란 이런 것 / 임종상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