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회]무일푼으로 검예도보급에 나서다!
나는 검예도를 세상에 알리고 싶었다.하지만 가진 게 없었다. 도장 한 곳 빌리기 어려운 형편이었다. 그렇다고 포기할 수는 없었다. 계속해 적당한 장 ...
“무진법 활성화, 의지에 달렸다!
“사문화된 『전통무예진흥법(이하 무진법)』이 제대로 시행되도록 앞장서겠다.” 유기홍 국회의원이 무진법 활성화에 두 팔을 걷어붙일 것임을 시사했 ...
[2편]꿈을 향해 내달렸던 가난뱅이 청년시절
제대 후 나는 집안일을 돌보면서 그렇게나 하고 싶었던 무예연마를 시작했다. 당시 우리 동네에는 무예 실력이 뛰어난 선배가 있었다. 특히 나와 죽이 ...
“문체부-무예계 간 의견 조율할 대표단체 필요하다”
지난 10월 김종덕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취임 2개월 만에 “체육계 비정상의 정상화를 반드시 해결해 피부로 느낄 수 있게 하겠다”는 내용의 서 ...
“청소년 문제 해결은, 무예수련활동에 있습니다”
청소년들에게 바른 성장교육방법은 없을까?’ 이 같은 물음에 명쾌한 해답을 제시하기 위해 시작된 『대통령상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이하 무예왕 ...
[최종회] 태권도 발전에 남은 여생 바칠 것
대전광역시태권도협회장에 선출된 후, 태권도시범단을 창설하고, 유성구청 실업팀을 창단하는 등 태권도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들을 계속해서 계획, 실 ...
“무예ㆍ체육계 비리, 해법은 투명성에 있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하 교문위) 소관부처로는 문화체육관광부, 교육부, 문화재청 등이 포함돼 있으며, 체육, 교육, 관광, 문화 등 관련영역 ...
“대한검도회 본국검은 일본식, 전통 본국검과 달라”
임성묵 총재는 우리나라 전통 본국검 및 조선세법은 대한검도회에서 가르치는 본국검 및 조선세법과는 큰 차이가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종림 대한검 ...
"생활체육, 합기도가 대세지요"
합기도가 생활체육 부문에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합기도 동호인 수는 증가 폭을 이어가고 있으며, 생활체육 합기도대회는 참가 규모와 내실 ...
태권도 사범, 대를 이어 가업을 잇다
처음으로 간판을 건 ‘오현도장’. 이곳의 이름은 처음 태권도를 수련한 곳과 관련이 있다. 나는 도장 이름에 내 뿌리를 잊지 말자는 각오를 다졌다.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7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연 27만 명 찾은 태권도원, 설립 2년 만에 모객 목표 달성” / 조준우 기자
제63회 경기도체전 마스코트 ‘코리요ㆍ알콩이ㆍ달콩이’ / 장민호 기자
쌍용차 감자설 주식 하락 / 무예신문
윤수로 회장 “‘카라테’ 생활체육에 적합,활성화 위해 전력(全力)”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태권도 국가대표 김종기 총감독, 대한민국체육상 수상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