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무예계 간 의견 조율할 대표단체 필요하다”
지난 10월 김종덕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취임 2개월 만에 “체육계 비정상의 정상화를 반드시 해결해 피부로 느낄 수 있게 하겠다”는 내용의 서 ...
“청소년 문제 해결은, 무예수련활동에 있습니다”
청소년들에게 바른 성장교육방법은 없을까?’ 이 같은 물음에 명쾌한 해답을 제시하기 위해 시작된 『대통령상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이하 무예왕 ...
[최종회] 태권도 발전에 남은 여생 바칠 것
대전광역시태권도협회장에 선출된 후, 태권도시범단을 창설하고, 유성구청 실업팀을 창단하는 등 태권도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들을 계속해서 계획, 실 ...
“무예ㆍ체육계 비리, 해법은 투명성에 있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하 교문위) 소관부처로는 문화체육관광부, 교육부, 문화재청 등이 포함돼 있으며, 체육, 교육, 관광, 문화 등 관련영역 ...
“대한검도회 본국검은 일본식, 전통 본국검과 달라”
임성묵 총재는 우리나라 전통 본국검 및 조선세법은 대한검도회에서 가르치는 본국검 및 조선세법과는 큰 차이가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종림 대한검 ...
"생활체육, 합기도가 대세지요"
합기도가 생활체육 부문에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합기도 동호인 수는 증가 폭을 이어가고 있으며, 생활체육 합기도대회는 참가 규모와 내실 ...
태권도 사범, 대를 이어 가업을 잇다
처음으로 간판을 건 ‘오현도장’. 이곳의 이름은 처음 태권도를 수련한 곳과 관련이 있다. 나는 도장 이름에 내 뿌리를 잊지 말자는 각오를 다졌다. ...
[1편]빈농의 아들, 태권도 사범이 되다!
평양 감사도 제 싫으면 그만이라 했던가. 교수 한번 해보는 게 소원인 이들도 적지 않다. 그런데, 여기 남들이 부러워하는 교수직을 미련 없이 내던진 ...
“무예중심국가 지위 확보하겠다!
전통무예진흥법 발의, 충주세계무술축제 개최 등을 통해 전통무예 발전 및 확산에 앞장서왔던 이시종 충북지사. 그가 이번 6ㆍ4지방선거에서 또다시 파 ...
합기도 불모지, 유럽개척에 나서다!(최종회)
1976년 첫 도장을 열었을 당시, 국술원의 손정선 총관장이 합기도 술기를 새롭게 정립시켰다. 신천지가 따로 없었다. 크게 매료된 나는 오로지 새로운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8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모래판의 제왕을 가린다! 2018 설날씨름대회 ‘개막’ / 장민호 기자
한국카이로프랙틱중앙회, 올해 첫 세미나 가져 / 임종상 기자
북한 ITF 태권도시범단, 경의선 통해 육로로 귀환 / 장민호 기자
문체부, 2018 무예분야 장관상 공모결과 발표 / 장민호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임진원, 2018 설날씨름대회서 백두장사로 등극 / 장민호 기자
경기도태권도협회, 2018 부분별 전문위원 위촉 / 장민호 기자
체육회, 선수단 최상의 견디션 위해 ‘경기력향상지원센터’ 운영 / 최현석 기자
제2회 세계무예마스터십 슬로건 공모 345건 접수 / 최현석 기자
스포츠레저 분야 트렌드 한눈에 ‘SPOEX 2018’ 개최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