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유선종 총재 “무예인 특유의 강인함으로 희망의 시대 열어가자”
기사입력: 2016/01/15 [10:4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대한호국무예합기도협회 총재 유선종  © 무예신문

 
무예 가족 여러분!  새해가 밝았습니다.

지난 2015년은 무예계와 체육계 모두가 힘들었던 한 해였습니다. 특히 일선 지도자들은 그 어느 때보다도 힘든 한해였을 것입니다. 이처럼 힘든 와중에도 열정을 갖고 후학 양성과 무예 보급에 매진한 지도자들에게 격려의 박수를 보냅니다.

우리 무예인들만큼은 경제 여건이 어렵더라도 움츠러들지 말고, 특유의 정신력으로 각자의 자리에서 제 몫을 해냈으면 합니다. 그렇게 정진할 때, 2016년은 기회와 도약의 한해가 될 것입니다. 희망과 자신감을 가지고 함께 나아갑시다.

올 한 해 여러분과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깃들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대한호국무예합기도협회
총재 유선종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유선종] 유선종 총재 “무예인들의 소통 공간인 무예신문의 발전을 기원한다” 무예신문 편집부 2018/10/16/
[유선종] 유선종 총재 “새 기운으로 힘차게 전진하는 한 해가 되길…” 유선종 총재 2017/01/16/
[유선종] “원칙보도에 앞장서 온 무예신문, 무한한 경의 표해” 무예신문 편집부 2016/10/19/
[유선종] 유선종 총재 “무예인 특유의 강인함으로 희망의 시대 열어가자” 무예신문 편집부 2016/01/15/
[유선종] 합기도 불모지, 유럽개척에 나서다!(최종회) 윤영진 기자 2014/06/27/
[유선종] ‘무예는 나의 길’ 1976년 첫 도장을 열다!(2편) 윤영진 기자 2014/05/31/
[유선종] 시골 골목대장, 도시 싸움꾼과 맞짱뜨다!(1편) 윤영진 기자 2014/05/02/
[유선종] 유선종 총재 “합기도 백년대계, 무욕(無慾)에 있다” 윤영진 기자 2014/04/22/
[유선종] "위기를 기회로 삼는다면 오히려 도약의 한해 될 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4/01/08/
[유선종] 대한호국무예합기도협회 유선종 총재 아들 결혼 무예신문 편집부 2013/07/09/
[유선종] "합기도계, 분열 아닌 교류가 시급하다" 윤영진 기자 2012/04/03/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현, 호주오픈단식 3라운드 진출 실패 / 조준우 기자
“무예계의 분열을 조장하는 단체장, 영구히 퇴출돼야” / 임성묵 총재
대한민국무예체육단체협의회, 제2기 임원진 출범 / 장민호 기자
‘UFC 레전드’ 조제 알도 은퇴 선언 / 조준우 기자
김혜수 동생 김동희, 유부남… 오는 12월 결혼 / 최하나 기자
김종현 전무 “합기도 발전 근간은 일선 도장 활성화” / 조준우 기자
‘체육계 미투’ 양궁 동성 선배에 성추행 당해 / 장민호 기자
나한일 총재 “해동검도 통합 위한 밀알 되겠다” / 조준우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전통 활쏘기 명맥(命脈) 이으며, 궁술(弓術) 현대화 이끄는 궁사(弓師) 장영민 원장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