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2016 경기국제보트쇼 ‘성료’… 관람객 4만명 방문
기사입력: 2016/05/23 [10:1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사진 : 경기도 (무예신문)


아시아 3대 보트쇼인 『2016 경기국제보트쇼』가 지난 5월 22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 가운데 지난해보다 관람객이 14% 증가한 4만 6백 명을 기록했다. 또한 상담계약실적은 2억 1천 만 달러의 최대성과를 기록, 해양레저산업이 또 하나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어 화제이다.

지난 19일부터 고양 킨텍스와 김포 아라마리나에서 열린 이번 보트쇼는 국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28개국 404개사 1,565부스가 참가했다. 지난 8년간의 노하우와 국내 타깃마케팅에 집중한 결과,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진행된 수출 상담회에서는 작년보다 상담계약액이 약 26% 이상 증가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해양엔진 제조사인 대동마린테크는 베트남 해경에 300만 달러의 수출성과를 달성했으며 카타르, 두바이, 스리랑카 등 다수의 해외 수출 계약을 성사시켰다. 보트 제조사인 디텍은 60만 불 규모의 낚시선 계약 상담을 했다. 올해 공식 협찬사로 참여한 '보트코리아'의 경우 신규고무보트를 첫 날 완판하기도 했다.

▲사진 : 경기도 (무예신문)


또한 오픈 컨퍼런스, 김포 아라 마리나 해상전시, 체험 이벤트 등 부대향사를 강화 관람객의 참여와 볼거리를 강화했다. 특히 ‘오픈 컨퍼런스’는 해양레저 스포츠 동호인뿐만 아니라 일반 참관객들의 참여로 열기가 가득했다.

이밖에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양레저인력양성사업이 함께 소개됐다. 업계에 부족한 전문인력을 수급하고 안전한 해양레저활동을 위한 목적으로 시작되는 선외기 테크니션 양성사업은 올 6월부터 학생을 모집하고 7월부터 경기테크노파크에서 교육이 시작될 예정이다.

행사를 주최한 경기도는 “보트쇼가 성황리에 마무리 될수 있도록 참여해준 업계와 국민들의 관심에 감사드린다. 경기국제보트쇼가 해양레저산업을 대표하는 전시회로서 일자리 창출과 산업성장에 더욱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17 경기국제보트쇼』는 내년 5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고양 킨텍스와 김포 아라마리나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경기 지사 경기 지사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레저스포츠] 태풍 ‘콩레이’ 영향, 2018 레저ㆍ스포츠페스티벌 13일 ‘개막’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0/08/
[레저스포츠] 부산 수영강에서 펼쳐지는 용선들의 질주! 부산 한달용 기자 2018/09/07/
[레저스포츠] 2018 경기국제보트쇼, 24일부터 4일간 열려 장민호 기자 2018/05/21/
[레저스포츠] 2017 레저스포츠 페스티벌, 다음달 15일 개최 최현석 기자 2017/08/23/
[레저스포츠] 수상레저스포츠, 지역 경제 활성화 ‘앞장’ 장민호 기자 2017/04/12/
[레저스포츠] 스포츠+봄나들이, 여행 상품 3월부터 출시 장민호 기자 2017/03/08/
[레저스포츠] 2015 제주레저스포츠대축제, 오는 8월 열린다! 제주 정창남 기자 2016/07/01/
[레저스포츠] 2016 경기국제보트쇼 ‘성료’… 관람객 4만명 방문 경기 지사 2016/05/23/
[레저스포츠] 카누ㆍ카약 무료로 즐긴다! 수상레저체험교실 사업자 선정 장민호 기자 2016/03/22/
[레저스포츠] 경기도, 내년까지 22개 공공캠핑장 조성한다! 유기효 기자 2016/03/03/
[레저스포츠] ‘더위’ 해양레저스포츠로 날려버려요! 대전 지사 2015/05/27/
[레저스포츠] 갑천ㆍ탄금호 등 지자체 6곳 ‘수상레저체험교실’ 선정돼 유기효 기자 2015/03/30/
[레저스포츠] 레저스포츠시설, 응급시 대응능력 미흡 무예신문 편집부 2013/08/13/
[레저스포츠] 이젠 눈으로 말고, 실제로 즐기자! 무예신문 편집부 2013/05/2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서현석 사무총장 “글로벌 태권도를 지향하며 김운용스포츠위원회를 이끈다” / 조준우 기자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 만에 TKO승 거둬 / 장민호 기자
한국무술총연합회, 내분 심화 / 임성묵 논설위원
김중호 회장 “KSS자연치유운동법으로 백세 건강 지킨다” / 조준우 기자
‘함께하는 스포츠포럼’ 발기인 회의 개최 / 조준우 기자
“대한검도회 본국검은 일본식, 전통 본국검과 달라” / 유기효 기자
김운용스포츠위원회, 국내 첫 지부 제주에 설립 / 장민호 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대한체육회, 주짓수·크라쉬 조건부 준회원 단체 가입 심의 / 장민호 기자
제17회 우석대총장기 전국태권도대회, 진천서 열린다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