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리우올림픽] 한국 유도, 16년만의 노골드 수모 겪나
기사입력: 2016/08/10 [10:4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왼쪽부터) 국가대표 안창림, 김성연 선수 (무예신문)

대한민국 유도 종목에 적신호가 켜졌다. 이번 리우올림픽에서 ‘드림팀’, ‘어벤저스’ 등의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기대주였던 유도대표팀의 상황이 밝지 않다.

8월 10일(한국시간) 2016리우올림픽 유도 여자 63kg급에 출전한 박지윤이 32강에서 탈락에 이어 남자 81kg급에 출전한 이승수마저 16강에서 고배를 마셨다. 또 세계랭킹 1위인 김원진(양주시청, 남자 -60㎏급), 안바울(남양주시청, 남자 -66㎏급), 안창림(수원시청, 남자 -73㎏급)은 이미 좌절을 맛보았으며, 이로 인해 2000시드니올림픽 이후 16년 만에 노골드를 걱정해야 할 지경에 이르렀다.

유도종목의 노골드 상태가 이어지자, 일각에선 전략 부재가 심각한 것 아니냐는 비판이 고개를 들고 있다. 대진 추첨에서 좋은 시드를 받기 위해 세계 랭킹을 높인 것은 좋았으나, 이로 인해 선수들의 전력이 외부에 노출되는 역효과를 불러 일으켰다는 것이다.

여기에 더해 대진 추첨 후 상대 선수에 대한 분석 역시 부실하다는 평이다. 은메달리스트인 안바울과 정보경(남자 -48kg급, 안산시청)을 제외하면 대부분의 선수들이 무기력한 경기를 펼쳤다는 비판도 나오고 있다.

현재 국가대표 유도팀은 4체급의 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금일 오후 11시경에 진행되는 곽동한(남자 -90kg급, 하이원)과 김성연(여자 -70kg급, 광주도시철도공사)의 시합에 금메달을 기대하고 있다.
임상훈 기자 임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유도] 남북 유도 혼성 단일팀, 한반도기 달고 세계선수권 동메달 조준우 기자 2018/09/30/
[유도] 유도, 사상 첫 남북단일팀으로 ‘2018 세계유도선수권’ 출전 장민호 기자 2018/09/26/
[유도] [AG] 정보경ㆍ안바울, 유도에서 금메달 획득 조준우 기자 2018/08/30/
[유도] 의암 강형원 선생 팔순기념 유도대회, 열려 지현민 기자 2018/05/13/
[유도] 2018 국가정원컵 전국유도대회, 순천서 열려 장민호 기자 2018/03/13/
[유도] 유도 한미진, 타이페이 유니버시아드 ‘금(金)메달’ 최현석 기자 2017/08/21/
[유도] 2017 순천만국가정원컵 전국유도대회, 5일간 열전 돌입 장민호 기자 2017/03/13/
[유도] 제16회 제주컵 유도대회, 11월 27일 열린다 제주 정창남 기자 2016/11/04/
[유도] 유도(柔道) 꿈나무들 부여에 모여! 임성훈 기자 2016/08/17/
[유도] 2016 고창 고인돌배 생활체육전국유도대회 개최 임상훈 기자 2016/08/17/
[유도] [리우올림픽] 한국 유도, 16년만의 노골드 수모 겪나 임상훈 기자 2016/08/10/
[유도] 여자유도 박지윤, 리우올림픽 출전한다 유기효 기자 2016/07/04/
[유도] 우리동네 유도부, 충청도와 화끈한 '한판' 선보인다! 무예신문 편집부 2016/01/26/
[유도] 여자 유도 국가대표팀, 우리동네 유도부와 ‘한판’ 장민호 기자 2016/01/05/
[유도] 전 세계 유도 최강자들, 제주로 '집결' 장민호 기자 2015/11/20/
[유도] ‘체육비리’ 공수도ㆍ택견 보조금 중단돼 유기효 기자 2015/07/23/
[유도] [광주U] 러시아 쌍둥이 유도형제 저력과시! 광주 지사 2015/07/06/
[유도] ‘유도계 왜이러나’ 회장 폭행에 승부조작까지 장민호 기자 2015/06/26/
[유도] 경찰, 유도계 관계자 40여명 검거… 비리로 ‘얼룩’ 장민호 기자 2015/06/26/
[유도] ‘경남유도팀’ 박지윤ㆍ최유진ㆍ최미영 국가대표됐다 무예신문 편집부 2015/06/18/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최용술 선생 영명록 발견, 일본서 배운 건 사실이다 / 성도원 사무총장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 2018 총회 개최 / 장영민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테니스’ 정현, 발바닥 물집 부상으로 또 고배 / 조준우 기자
박태환, 현재 전국체전 4관왕 “은퇴 생각 없다” / 조준우 기자
표도르, 벨라토르 208에서 차엘 소넨 꺾고 결승 안착 / 무예신문 편집부
이론과 실전을 겸비한 선술지도자, 은평구전통선술협회 윤혜미 회장 / 조준우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국제무예센터, 상생 위해 ‘맞손’ / 최현석 기자
필사본과 활자본에 나타난 수박(手搏)과 택견의 전모 / 대한택견회 김영만 사무처장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