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문체부, ‘프로야구 심판 금품수수 사건’ KBO 검찰 고발
기사입력: 2017/07/06 [12:4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가 프로야구 심판 금전수수 및 사업 입찰비리 의혹을 검찰에 고발하고 회계감사를 실시한다.

2013년 10월 프로야구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두산 구단 관계자는 KBO(한국야구위원회) 최OO 심판의 요청에 따라 300만 원을 제공했다. 2016년 8월 KBO는 이 사실을 인지하고 자체 조사를 시작했다. 올해 3월 상벌위원회가 열렸고, 사건을 ‘대가성 없는 당사자 간 금전 대차’로 결론지었다. KBO는 사건에 연루된 구단 관계자에게 경고조치만 내리고, 조사와 경고조치는 비공개로 처리했다.

문체부는 KBO 측에 해당 사건에 대한 관련 자료 제출을 요청했다. 확인 결과 최OO 심판이 두산 구단 외에 여러 구단에게 금전을 요구한 사실, KBO가 답변만으로 조사를 마무리한 점, 2016년 8월 구단과 최OO과의 금전거래를 확인한 뒤에도 최OO의 소재지를 파악한다는 이유로 약 6개월 간 조사를 지연한 점, 송금 계좌를 확보하고도 수사 의뢰를 하지 않은 점, 승부조작 등 ‘국민체육진흥법’ 위반에 대해 충실히 조사하지 않은 점, 상벌위원회 조사 결과를 비공개로 한 점 등 KBO가 사건을 축소, 은폐하려는 의도가 있었던 것으로 파악했다. 문체부는 이러한 사실을 토대로 검찰에 이번 사건에 대한 수사 의뢰를 했다.

문체부 임영아 스포츠산업과장은 “심판 금품수수 사건은 프로야구계의 구조적 폐해를 묵인한 KBO의 직무유기”라며 “KBO에 대한 검찰고발과 회계감사를 실시해 잘못을 바로 잡겠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국고지원 사업 관련 의혹에 대해 KBO의 보조금 사업 감사를 실시하고 위법 사실이 발견될 경우 추가고발과 보조금 삭감 등 법령에 따른 엄정한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프로야구] KBO, 퓨처스리그 8월부터 로봇심판 시범 도입 장민호 기자 2020/06/04/
[프로야구] [포토] 프로야구 개막, 박양우 장관 코로나19 대응 현장 점검 나서 무예신문 편집부 2020/05/06/
[프로야구] KBO 개막 준비, 통합 매뉴얼 2판 발표 조준우 기자 2020/04/17/
[프로야구] [만평]프로야구 개막연기, 1982년 출범 이후 처음 윤영진 기자 2020/03/17/
[프로야구] 프로야구 마저 코로나19 여파로 개막 연기 최현석 기자 2020/03/11/
[프로야구] 관중 줄어든 프로야구, 선수 연봉도 조금 깎였다 조준우 기자 2020/02/18/
[프로야구] 전지훈련 중 카지노 한 선수들에 경징계 내려져 조준우 기자 2019/02/20/
[프로야구] 아듀! 고양 다이노스, 창원으로 연고지 이동 장민호 기자 2018/11/27/
[프로야구] [만평] 로하스 주니어, ‘KT 창단 첫 40홈런’ 달성 최경탄 화백 2018/09/28/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프로야구 정규시즌 우승 확정 조준우 기자 2018/09/25/
[프로야구] [무예신문 만평] 한국,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 준우승 최경탄 화백 2017/11/20/
[프로야구] 문체부, ‘프로야구 심판 금품수수 사건’ KBO 검찰 고발 조준우 기자 2017/07/06/
[프로야구] NC다이노스, 승부조작ㆍ불법도박 조직적 은폐 유기효 기자 2016/11/08/
[프로야구] 프로야구, ‘유니세프 네팔 팔찌 캠페인’ 동참 무예신문 편집부 2015/06/11/
[프로야구] 프로야구 10구단 수원유치 촉구 결의안 채택 박지연 기자 2013/01/0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코리안 좀비’ 정찬성, 오르테가에 무릎 꿇어 / 조준우 기자
3만원 할인받고 태권도장 가자! 할인소비쿠폰 발급 / 장민호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무예신문, 공정과 정의가 살아있는 감시자가 되겠습니다 / 최종표 발행인
문평래 한국회장 “국내 유일 전통무예 매체의 명성 이어나가길” / 무예신문 편집부
최성환,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차지 / 장민호 기자
성장현 구청장, 네 번씩이나 신임 받은 국민 일꾼 ‘세계의 중심, 이제는 용산시대’를 이끈다 / 조준우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태권도 품새’ 전국체전 정식종목 채택 위해 박차 / 장민호 기자
한국체육산업개발-한국국학진흥원, 업무협약 체결 / 장민호 기자
故 조오련, 2020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 선정되다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