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최창신 회장 “세계를 향한 태권도 발전에 공헌한 무예신문”
기사입력: 2017/10/17 [12:2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대한민국 무예로서 세계적인 스포츠 종목으로 성장한 태권도는 전 세계 208개 국가에 보급되어 있습니다. 세계인이 가장 즐기는 무예 스포츠이기도 합니다.

무예신문은 창간이래 태권도의 발전과 태권도인의 소통, 태권도의 생활화에 많은 공헌을 해왔습니다.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 자산인 태권도를 전 세계에 널리 보급하는데 큰 역할을 하며 진실을 추구한 고품격 국가대표 무예문화 정론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무예신문에 박수를 보냅니다.

앞으로도 더욱 빠르고 정확한 소식을 국민들에게 전달함으로써 국민들의 알권리를 충족시켜주는 언론으로 발전해 나가길 바랍니다. 더불어 우리나라 스포츠 발전에 다양한 역할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다시 한 번 무예신문의 창간 15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임직원을 비롯한 독자 가족 여러분들의 건강과 행운을 기원합니다.

대한민국태권도협회
회장 최창신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최창신] 최창신 회장 “온 누리에 가득 ‘희망의 꽃’을 피울 2020년을 그립니다” 무예신문 편집부 2020/01/10/
[최창신] 최창신 회장 “어제 뿌린 씨앗이 내일 열매를 맺기를 바라며” 무예신문 편집부 2018/10/16/
[최창신] 최창신 회장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며, 종주국 태권도의 주춧돌 될 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8/01/04/
[최창신] 최창신 회장 “세계를 향한 태권도 발전에 공헌한 무예신문” 무예신문 편집부 2017/10/17/
[최창신] 최창신 회장 “국민들로부터 사랑받는 태권도를 만들겠다” 조준우 기자 2017/05/16/
[최창신] 최창신 회장 “공정한 행정 및 일선 도장 활성화에 앞장서겠다” 최창신 회장 2017/01/1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일선관장들 집합! 합기도계가 어둠속으로 빠져든다 / 대한기도회 합기도무술협회 최상수 회장
갑자기 떠오른 ‘권순우’가 누구길래 / 조준우 기자
레이싱 모델 출신 가수 이혜린, 자살 / 최하나 기자
특공무술, 체육회 가입 운운 관장들 흔든다 / 장민호 기자
합기도 지도사 자격증 발부, ‘특정 단체 독점 우려’ / 조준우 기자
한국체형관리운동협회, 열린사이버대학교와 업무협약 체결 / 최현석 기자
테니스 권순우 시대 열리나, 세계랭킹 76위 / 조준우 기자
태권도 세계화와 태권도 산업 육성 / 한중지역경제협회 회장 이상기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격투 오디션 ‘맞짱의 신’, BJ홍구에 고등학생까지 다양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