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공민배 총재 “상생의 소통으로 무예가 발전하는 한 해가 되길
기사입력: 2018/01/16 [21:1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 총재 공민배 (무예신문)
무예 가족 여러분,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지난해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는 무예계 발전을 위해 많은 일을 했습니다.

전통무예진흥법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노력, 국립무예원(가칭) 설립 추진, 무예인 복지 향상을 위한 정책 개발 등 짧은 시간에 여러 가지 사업을 실천했습니다. 이런 성과에 앞서 협의회가 거둔 가장 큰 결실은 무예단체들 간의 화합입니다. 우리 사회도 ‘통합’의 가치를 높게 평가하고 있습니다. 우리 협의회는 통합과 소통의 성공을 보여주는 좋은 예입니다.

올해도 협의회는 무예 발전을 위해 최선의 협력을 다해 나갈 것입니다. 여러분도 주변을 둘러보며, 상생의 소통을 이어가는 한 해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다시 한 번 무예 가족들과 무예신문 독자 여러분의 앞날에 행운이 있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 총재 공민배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공민배] 공민배 총재 “전통무예 발전 위해서는 국민 건강운동으로 보급돼야” 조준우 기자 2019/01/17/
[공민배] 공민배 총재 “무예신문의 번창과 건승을 기원합니다” 무예신문 편집부 2018/10/16/
[공민배] 공민배 총재 “상생의 소통으로 무예가 발전하는 한 해가 되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8/01/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용인대 투혼정심관 임성진 관장 “사명감 있는 무예인 양성이 목표 / 조준우 기자
정부의 대한체육회-KOC 분리가 답인가? / 최종표 발행인
강용준 회장 “민족무예 보존과 실전무예 보급으로 무술사관학교 꿈꾼다” / 조준우 기자
검객들의 진검승부 펼쳐진다! ‘2019 SBS배 전국검도왕대회’ / 장민호 기자
우상호 의원 “국민 건강증진과 스포츠 산업 활성화 새로운 패러다임이 필요하다” / 조준우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국가대표 코치 부정채용 의혹’ 사무1처장 직무정지 내려 / 장민호 기자
나한일 총재 “해동검도 통합 위한 밀알 되겠다” / 조준우 기자
추성훈, 격투기 선수 활동 재개 선언 / 조준우 기자
충북도민,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붐 조성 나선다 / 장민호 기자
재부산 호남향우회, 장학금 전달과 자연보호 활동 펼쳐 / 부산 김형근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