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고양시 홍보부스’ 평창서 인기, 방문객 2천여 명에 달해
기사입력: 2018/02/13 [17:5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예신문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이 열리는 평창 현지에 설치된 ‘고양시 홍보부스’가 국내ㆍ외 관광객들의 높은 관심과 인기 속에 ‘최고의 부스’로 평가받고 있다.

고양시 홍보부스는 개ㆍ폐회식이 열린 평창올림픽스타디움 인근, 대관령눈꽃축제장 안에 자리 잡고 지난 2월 8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운영된다. 오픈 후 5일 동안 홍보부스를 방문한 국내ㆍ외 방문객은 약 2,000여 명이나 된다.

외국인 관광객들은 홍보부스를 찾아 스포츠관련 체험을 해보는가 하면 고양시의 역사에 대해 다양한 질문을 하며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특히 이번 동계올림픽에 한국대표로 출전한 쇼트트랙 곽윤기 선수와 김아랑 선수 앞에서 사진을 찍으며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기도 했다.

짐 케리(46. 캐나다)씨는 “캐나다 선수들을 응원하기 위해 평창에 왔다가 고양시 홍보관을 찾았다”면서 “다음에는 고양국제꽃박람회 등 고양시에서 열리는 행사에 꼭 참석해 보고 싶다”고 말했다.

미국에서 온 맥 라이언(53)씨는 “고양시의 마스코트인 고양고양이가 너무 귀엽다”며 고양고양이 탈인형과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고양시풍물놀이패 십이체풍물연희단의 풍악놀이가 울려 퍼지자 주변에 있던 국내ㆍ외 관광객 등 300여 명이 하나가 돼 덩실덩실 어깨춤을 추며 한국의 멋과 낭만, 고양시의 친절함을 만끽, ‘원더풀’을 연발했다.

또 고양 오리온의 사인볼 나눠주기도 인기 만점이다. 고양시 홍보부스를 찍어 SNS에 해시태그 하고 인증하는 ‘사인볼 받기’ 이벤트는 너무 많은 사람이 해시태그를 걸어 주최 측이 시간별로 나눠 이벤트를 진행하는 진풍경이 벌어지기도 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스포츠마케팅] ‘고양시 홍보부스’ 평창서 인기, 방문객 2천여 명에 달해 장민호 기자 2018/02/13/
[스포츠마케팅] 영광군, 스포츠마케팅으로 110억원 지역경제 효과 올려 장민호 기자 2018/01/05/
[스포츠마케팅] 대전, 스포츠 마케팅으로 지역경제 UP 대전 지사 2017/12/28/
[스포츠마케팅] 경남지역, 올 상반기만 전국대회 25개 유치 최현석 기자 2017/08/10/
[스포츠마케팅] 울산, 국대 상비군 씨름팀 등 전지훈련지로 ‘각광’ 장민호 기자 2017/02/06/
[스포츠마케팅] 충주시, 아이언맨 70.3 등 전국대회 잇달아 ‘유치’ 대전 지사 2016/07/18/
[스포츠마케팅] 경남, 스포츠마케팅 ‘총력’… 전지훈련 유치팀 구성 무예신문 편집부 2015/08/28/
[스포츠마케팅] 침체된 지역경제, 스포츠마케팅으로 돌파구 찾는다! 장민호 기자 2015/07/30/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영상] 국제 한ㆍ중 청소년무술문화교류대회, 천무관팀의 합기도시범 / 최현석 기자
국기원 태권도 9단 최고고단자회, 연수교육 가져 / 조준우 기자
종목별 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2차 간담회’ 예정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제2회 무예전문가 연수 프로그램 수료식 열려 / 장민호 기자
제25회 국제 한ㆍ중 청소년무술문화교류대회 ‘개막’ / 최현석 기자
해동검도의 진정한 주인은 누구인가! / 김정성 총재
한국, ‘김운용컵 장애인태권도대회’서 메달 총 8개 획득 / 최현석 기자
‘전통무예진흥법’, 속도 내는 문체부에 박수를 보낸다 / 최종표 발행인
김소희, 개인통산 네 번째 태권도그랑프리 ‘우승’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