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런던올림픽 배드민턴 동메달리스트 정재성 감독 ‘사망’
기사입력: 2018/03/09 [17:2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2012 런던올림픽 배드민턴 남자복식 동메달리스트인 정재성 삼성전기 감독이 사망했다.(향년 36세)

정재성 감독은 3월 9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자택 거실에서 홀로 잠을 자던 중 숨진 채 아내에게 발견됐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추정되고 있다.

경찰은 정 감독이 3년 전 건강검진에서 심장박동이 불규칙하다는 결과를 받았다는 등의 유족 진술을 토대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정확한 사인 규명이 필요할 경우 부검도 의뢰할 방침이다.

정 감독은 2005년 태국오픈 우승을 시작으로 국제대회에서 28회나 정상에 올랐던 스타 선수였습니다.

정 감독은 168㎝의 단신이지만 뛰어난 파워와 높은 점프, 강력한 스매시로 코트를 호령하면서 배드민턴 선수와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이용대와는 함께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2008년 베이징 올림픽,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활약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정재성 사망] 런던올림픽 배드민턴 동메달리스트 정재성 감독 ‘사망’ 장민호 기자 2018/03/09/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통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토론회 개최 / 조준우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화살나무 ‘배가 아픈 것 낫게 해’ / 대전 임헌선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제11회 코리아오픈 국제공수도선수권대회’ 열려 /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만평] 우사인 볼트, 축구선수로 변신 / 최경탄 화백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정부ㆍ태권도 4단체, 태권도 미래 발전전략과 정책과제 발표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