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태권도진흥재단, 신임 사무총장에 정국현 교수 임명
기사입력: 2018/06/05 [18:1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이상욱, 이하 재단)이 신임 사무총장으로 한국체육대학교 정국현 교수를 임명했다.

정국현 신임 총장은 1982년부터 1987년까지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4연속 우승과 함께 1988 서울올림픽 금메달리스트로 태권도 전설로 불리운다.

1984년 한국체대 체육학과를 졸업하고 2004년 명지대 대학원에서 체육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2000년부터는 모교인 한국체대에서 교수로 재직 중에 있다. 현재 세계태권도연맹 집행위원, 대한민국태권도협회 이사,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이사 등을 맡고 있다. 정 사무총장의 임기는 오는 6월 20일부터 3년간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정국현] 태권도진흥재단, 신임 사무총장에 정국현 교수 임명 장민호 기자 2018/06/0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스타 줌바 강사 ‘세바, 로꼬 마스터 클래스’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평택 AK플라자 하늘공원에서 ‘루프탑 줌바파티’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권아솔ㆍ정문홍, 도 넘은 비난에 호소문 올려 / 조준우 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국기원장, 경륜과 덕망을 겸비한 인물이 필요하다 / 최종표 발행인
국기원 개혁, 회사후소(繪事後素)의 자세가 필요하다 / 이상기 회장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공식 후원회 출범 / 조준우 기자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공동조직위원장 맡아 / 장민호 기자
굽네몰 로드FC 053 제주, 구름관중 모으며 ‘성공적’ / 임종상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