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영상 > 포토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토영상
포토뉴스
[만평] 대한민국, 멕시코ㆍ독일전서 승부수를 띄어라!
기사입력: 2018/06/22 [18:3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우리나라는 독일, 멕시코. 스웨텐과 함께 F조에 속해 있다. 죽음의 조라고 불린다. 대한민국 대표팀은 반드시 이겨야 16강 희망을 가질 수 있었던 스웨덴 전에서 분패했다. 이번 대회에 채택된 VAR(비디오 판독) 결과 후반 20분 김민우가 위험지역에서 상대 선수를 태클로 저지한 장면이 반칙으로 인정되어 페널티킥으로 1점을 내주고 만 것이다. 우리로서는 억울하게 내준 1점이었다. 규칙은 규칙이니만큼 더 이상 재론할 필요가 없다. 남은 멕시코와 독일전에서 최선을 다하는 것만이 대한민국 대표팀의 유일한 승부수이다.

최경탄 글ㆍ그림 
최경탄 화백 최경탄 화백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러시아월드컵] 고양시, 2018 러시아월드컵 ‘거리응원’ 펼쳐 최현석 기자 2018/06/28/
[러시아월드컵] [만평] 대한민국, 멕시코ㆍ독일전서 승부수를 띄어라! 최경탄 화백 2018/06/22/
[러시아월드컵] 후오비 코리아, 러시아 축구 원정대 발대식 가져 무예신문 2018/06/21/
[러시아월드컵] [무예신문 만평] 한국,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 여론 冷冷 최경탄 화백 2017/09/08/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태권도시민단체, 국기원 새 임원진 선출 위한 TF팀 구성 놓고 문체부 규탄 / 장민호 기자
임성묵 총재, 무예 연구서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 펴내 / 조준우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각종 규제로 사장(死藏)되고 있는 무예ㆍ체육단체 / 최종표 발행인
국기원 오현득 원장 사퇴 의사 밝혀 / 조준우 기자
개그맨 허경환, ‘제1회 로드FC 주짓수대회’ 우승 / 무예신문 편집부
UFC 마이클 키에사, 코너 맥그리거 상대 소송 / 장민호 기자
"합기도와 아이키도는 아주 딴판이죠." / 조정현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