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KTA 임신자 부회장, 제11대 한국여성스포츠회 회장 당선
기사입력: 2018/08/03 [22:1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8월 3일 열린 한국여성스포츠회 임시총회에서 대한태권도협회(이하 KTA) 임신자 부회장(경희대 교수)이 제11대 회장으로 당선됐다.

한국여성스포츠회는 은퇴한 여성 체육인들의 모임이다. 1981년 스포츠여성회로 출범하여 1990년 사단법인이 됐다. 여성 스포츠의 저변 확대와 후배 선수들의 진학 및 은퇴 후 진로 선택에 도움을 주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전국 어머니 배드민턴대회, 여성체육대회를 개최하고, 윤곡여성체육대상 시상, 여성스포츠회 회지 발간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임신자 신임회장은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 출신으로 제7회 세계선수권대회 1위 등 각종 국내외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바 있다.

임 회장은 “앞으로 한국여성스포츠회의 전통을 존중하면서, 21세기 바람직한 여성상과 시대상을 고민함과 동시에 새롭고 창의적인 사업을 구상하고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신임 임 회장은 최윤희 전임회장의 잔여임기를 이어 받아 2020년까지 2년 6개월간 한국여성스포츠회를 이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임신자] KTA 임신자 부회장, 제11대 한국여성스포츠회 회장 당선 조준우 기자 2018/08/03/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영상] 국제 한ㆍ중 청소년무술문화교류대회, 천무관팀의 합기도시범 / 최현석 기자
종목별 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2차 간담회’ 예정 / 조준우 기자
해동검도의 진정한 주인은 누구인가! / 김정성 총재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2018 경기도국제다문화태권도한마당, 17일부터 3일간 열려 / 장민호 기자
제2회 무예전문가 연수 프로그램 수료식 열려 / 장민호 기자
해동검도, 문화체육관광부 요청안대로 협의회 구성 마쳐 / 조준우 기자
제25회 국제 한ㆍ중 청소년무술문화교류대회 ‘개막’ / 최현석 기자
국기원 태권도 9단 최고고단자회, 연수교육 가져 / 조준우 기자
한국, ‘김운용컵 장애인태권도대회’서 메달 총 8개 획득 / 최현석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