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세계무예마스터십, 삼보 세계 랭킹포인트제 부여
기사입력: 2018/09/09 [23:5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예신문


내년 열리는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하 무예마스터십)에 국제삼보연맹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시종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위원장(충북지사)은 9월 9일 ‘제4회 국제삼보연맹회장배 인천 국제대회’ 참석차 방한 중인 바실리 세스타코프 국제삼보연맹 회장을 만나 무예마스터십 대회에 삼보 종목의 참여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이 지사는 무예마스터십 대회에서 세계 랭킹포인트를 부여하는 방안에 대한 검토와 러시아에도 국가마스터십위원회 설립에 지원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국제삼보연맹은 권위있는 대회에 랭킹포인트를 부여해 주요경기의 시드배정에 활용하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날 세스타코프 회장은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의 성공개최를 위해 국제삼보연맹이 지원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강구하겠다. 2019년 세계랭킹포인트 부여도 집행위원회와 함께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하며 국가마스터십위원회 설립에 관해서는 “러시아에 러시아 무예연합이 있어, 러시아 무예마스터십위원회 기능을 함께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삼보는 러시아가 종주국으로 전 세계 120개국에 보급되어 있으며, 2018 아시안게임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바 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무예마스터십] 반기문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위해 최선 다할 것” 장민호 기자 2019/01/07/
[무예마스터십] 반기문 前 총장,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맡아 장민호 기자 2019/01/06/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몽골 대통령 초청 최현석 기자 2018/12/18/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주제가 ‘우리의 꿈’ 장민호 기자 2018/11/25/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공식 홈페이지 ‘오픈’ 장민호 기자 2018/11/10/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장, 조정원 총재 위촉 최현석 기자 2018/11/06/
[무예마스터십] 충북도민, 2018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홍보 나서 최현석 기자 2018/11/05/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북한 선수단 참가하나? 장민호 기자 2018/10/08/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삼보 세계 랭킹포인트제 부여 장민호 기자 2018/09/09/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해외 진출 위한 교두보 마련 장민호 기자 2018/08/22/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무예 올림픽을 위한 잰걸음 장민호 기자 2018/08/19/
[무예마스터십] 조정원 총재,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장직 맡는다! 장민호 기자 2018/08/19/
[무예마스터십] 인도네시아, ‘제3회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 유치의사 공식화 장민호 기자 2018/08/19/
[무예마스터십] 인도네시아에 첫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 설립 장민호 기자 2018/08/16/
[무예마스터십]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위해 단체장들 모였다! 장민호 기자 2018/08/08/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IOCㆍGAISF 인증 추진 장민호 기자 2018/07/26/
[무예마스터십]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마스코트 ‘두리’ㆍ‘하나’로 확정 최현석 기자 2018/07/24/
[무예마스터십] 참신한 ‘제2회 세계무예마스터십’ 엠블럼 찾아요! 장민호 기자 2018/05/06/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주제 공공디자인 공모전 개최 장민호 기자 2018/05/01/
[무예마스터십] [영상]제2회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기원 퍼포먼스 임종상 기자 2018/04/06/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현, 호주오픈단식 3라운드 진출 실패 / 조준우 기자
대한민국무예체육단체협의회, 제2기 임원진 출범 / 장민호 기자
“무예계의 분열을 조장하는 단체장, 영구히 퇴출돼야” / 임성묵 총재
‘UFC 레전드’ 조제 알도 은퇴 선언 / 조준우 기자
김혜수 동생 김동희, 유부남… 오는 12월 결혼 / 최하나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전통 활쏘기 명맥(命脈) 이으며, 궁술(弓術) 현대화 이끄는 궁사(弓師) 장영민 원장 / 조준우 기자
‘체육계 미투’ 신유용 前 유도선수, 고교시절 코치에 성폭행 당해 / 장민호 기자
김종현 전무 “합기도 발전 근간은 일선 도장 활성화” / 조준우 기자
임성묵 총재 “학생들의 인성교육 위해 무예인문학 필요” 강조 / 임종상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