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국정감사 증인대 서는 선동열ㆍ전명규ㆍ박원오
기사입력: 2018/10/03 [15:5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야구 국가대표팀 선동열 감독, 대한빙상경기연맹 전명규 前 부회장, 대한승마협회 박원오 前  전무가 국회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됐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10월 2일 선동열 감독, 전명규 전 빙상연맹 부회장 등 22명의 증인(참고인 3명) 채택이 합의됐다고 밝혔다.


선동열 감독은 이번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LG 오지환, 삼성 박해민 등 병역혜택을 받지 못한 선수를 선발해 논란을 빚었다. 시민단체와 야구팬들은 실력이 안 되는 데도 병역 혜택을 주기위해 특정 선수들을 선발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같은 이유를 질책하는 내용은 청와대 청원게시판에도 다수 올라가 있다. 선 감독은 선수 선발 과정에 대해 질의 받을 것으로 보인다.


또 빙상 적폐로 알려진 전명규 前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 역시 빙상계 파벌 논란에 대해 질문 받을 것으로 보인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에 연루된 박원오 前 대한승마협회 전무 도 증인으로 채택되어 있다.
선동열 감독 등이 증인으로 출석하는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는 10월 10일에 열린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선동열] 선동열 전 감독, 국감 출석 앞두고 회의록 파문 조준우 기자 2018/10/09/
[선동열] 국정감사 증인대 서는 선동열ㆍ전명규ㆍ박원오 조준우 기자 2018/10/0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서현석 사무총장 “글로벌 태권도를 지향하며 김운용스포츠위원회를 이끈다” / 조준우 기자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 만에 TKO승 거둬 / 장민호 기자
한국무술총연합회, 내분 심화 / 임성묵 논설위원
‘함께하는 스포츠포럼’ 발기인 회의 개최 / 조준우 기자
김중호 회장 “KSS자연치유운동법으로 백세 건강 지킨다” / 조준우 기자
“대한검도회 본국검은 일본식, 전통 본국검과 달라” / 유기효 기자
김운용스포츠위원회, 국내 첫 지부 제주에 설립 / 장민호 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대한체육회, 주짓수·크라쉬 조건부 준회원 단체 가입 심의 / 장민호 기자
제17회 우석대총장기 전국태권도대회, 진천서 열린다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