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세계특수무술연맹 가광순 회장, 본사 방문
기사입력: 2018/11/06 [14:5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세계특수무술연맹(World Special Forces Martial Arts Federation) 설립자인 가광순 회장이 본사를 방문했다. 가광순 회장은 한국무도연수원 본부를 운영하고 있으며, 특수무술 현직 경찰군특수팀 사령관을 맡고 있다.


또 가광순 회장은 포르투갈, 스페인, 벨기에, 스위스, 독일, 프랑스, 네델란드, 오스트리아, 라트비아 등 유럽지역 전역과 북미지역 현지에 협회의 초청으로 한국무예의 우수성을 전파하고 있다.


본사를 방문한 가광순 회장은 “특수무술은 태권도, 합기도, 유도, 검도, 격투기 등의 동작 등을 응용해 만든 실전격투술로 적을 공격하고 제압하는데 탁월한 무예이다”고 특수무술을 설명하며, “특수무술의 활성화 및 저변확대를 위해 내년 태안에서 29개국 선수들이 참가하는 ‘2019 세계특수무술챔피언 쉽’을 개최한다” 많은 무예인들의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무예신문의 역할을 부탁했다.


세계특수무술연맹은 내년 3월 ‘제1회 국제 특수무술 사범 마스터즈 연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특수무술] 세계특수무술연맹 가광순 회장, 본사 방문 최현석 기자 2018/11/0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스타 줌바 강사 ‘세바, 로꼬 마스터 클래스’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평택 AK플라자 하늘공원에서 ‘루프탑 줌바파티’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권아솔ㆍ정문홍, 도 넘은 비난에 호소문 올려 / 조준우 기자
‘로드FC’ 권아솔, 만수르 바르나위에 기권패 / 최현석 기자
국기원장, 경륜과 덕망을 겸비한 인물이 필요하다 / 최종표 발행인
로드FC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하야시에 설욕전 성공 / 최현석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국기원 개혁, 회사후소(繪事後素)의 자세가 필요하다 / 이상기 회장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공식 후원회 출범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