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주제가 ‘우리의 꿈’
기사입력: 2018/11/25 [14:1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예신문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하 무예마스터십) 주제가가 공개됐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원회는 대회 공식주제가인 ‘우리의 꿈’을 지난 11월 22일 공개했다.

 

‘우리의 꿈’은 누구나 따라 부르기 쉬운 가사와 경쾌한 멜로디로 ‘시대를 넘어, 세계를 잇다’라는 무예마스터십의 슬로건과 선수들의 뜨거운 열정, 도전을 응원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대회 주제가는 홍보 동영상, 개ㆍ폐회식 등 공식행사와 경기장 배경음악, 각종 행사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안석영 조직위 사무총장은 “대회 주제가를 다양하게 활용하여 무예마스터십을 널리 알리고, 차질없는 대회 준비로 내년도 대회를 반드시 성공적으로 이끌겠다”고 말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내년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8일간 충주시에서 개최된다. 21개 종목, 100개국 4,000여명의 선수․임원이 참여하는 세계 최대의 국제 종합무예대회로, 종목별 국제연맹을 통해 선발된 최고 기량의 선수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무예마스터십] 반기문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위해 최선 다할 것” 장민호 기자 2019/01/07/
[무예마스터십] 반기문 前 총장,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맡아 장민호 기자 2019/01/06/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몽골 대통령 초청 최현석 기자 2018/12/18/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주제가 ‘우리의 꿈’ 장민호 기자 2018/11/25/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공식 홈페이지 ‘오픈’ 장민호 기자 2018/11/10/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장, 조정원 총재 위촉 최현석 기자 2018/11/06/
[무예마스터십] 충북도민, 2018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홍보 나서 최현석 기자 2018/11/05/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북한 선수단 참가하나? 장민호 기자 2018/10/08/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삼보 세계 랭킹포인트제 부여 장민호 기자 2018/09/09/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해외 진출 위한 교두보 마련 장민호 기자 2018/08/22/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무예 올림픽을 위한 잰걸음 장민호 기자 2018/08/19/
[무예마스터십] 조정원 총재,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장직 맡는다! 장민호 기자 2018/08/19/
[무예마스터십] 인도네시아, ‘제3회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 유치의사 공식화 장민호 기자 2018/08/19/
[무예마스터십] 인도네시아에 첫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 설립 장민호 기자 2018/08/16/
[무예마스터십]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위해 단체장들 모였다! 장민호 기자 2018/08/08/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IOCㆍGAISF 인증 추진 장민호 기자 2018/07/26/
[무예마스터십]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마스코트 ‘두리’ㆍ‘하나’로 확정 최현석 기자 2018/07/24/
[무예마스터십] 참신한 ‘제2회 세계무예마스터십’ 엠블럼 찾아요! 장민호 기자 2018/05/06/
[무예마스터십] ‘세계무예마스터십’ 주제 공공디자인 공모전 개최 장민호 기자 2018/05/01/
[무예마스터십] [영상]제2회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기원 퍼포먼스 임종상 기자 2018/04/06/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현, 호주오픈단식 3라운드 진출 실패 / 조준우 기자
“무예계의 분열을 조장하는 단체장, 영구히 퇴출돼야” / 임성묵 총재
‘UFC 레전드’ 조제 알도 은퇴 선언 / 조준우 기자
김혜수 동생 김동희, 유부남… 오는 12월 결혼 / 최하나 기자
김종현 전무 “합기도 발전 근간은 일선 도장 활성화” / 조준우 기자
‘체육계 미투’ 양궁 동성 선배에 성추행 당해 / 장민호 기자
대한민국무예체육단체협의회, 제2기 임원진 출범 / 장민호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나한일 총재 “해동검도 통합 위한 밀알 되겠다” / 조준우 기자
‘복싱 영웅’ 파퀴아오, 프로통산 70번째 경기서 승리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