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대한본국검예협회,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 출판기념회 열어
기사입력: 2018/12/01 [19:1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12월 1일 오전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의 저서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 출판기념회가 열렸다.

 

이날 축사에 나선 신문명연구원 장기표 원장은 임 총재의 책이 “민족 정체성과 정기, 혼을 찾는데 유효하다”면서, “참석자들 모두가 무예인으로서의 자부심과 사명감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허일웅 교수는 “임 총재야말로 우리 무예의 뿌리를 찾아가는 재야 무예학자임이 분명하다”며 축사를 했다.


무예신문 최종표 발행인은 “책 출판을 축하하며, 그간 고생한 시절을 알기에 감격스럽다”면서, “우리 무예가 세계 곳곳에서 그 기치를 올릴 수 있도록 배전의 노력을 기울이자”고 했다.

 

양정무 회장은 축사에서 “무예를 통해 호국, 상무 정신을 길러 혼탁한 세상을 밝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3권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는 임성묵 총재가 제1권 조선세법, 제2권 본국검법에 이어 5년 만에 쓴 책이다. 20년 전통무예복원에 매진한 결과물이기도 하다.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는 ‘무예도보통지’에 있는 쌍수도와 제독검, 왜검 4류, 교전보 등 검과 관련된 전체 내용을 자세히 해석한 책이다. 기존의 책이나 논문에서 찾아내지 못한 왜검보 그림에 숨겨진 비밀을 찾아냄으로써 왜검보 전체를 해독하는 쾌거를 이뤘다.

 

특히 대동류유술과 일본 합기도 술기를 분석하고 조선세법과 본국검예를 통해 상박의 원리를 찾아가는 과정이 흥미롭다. 단절된 맨손무예를 복원할 수 있는 방향과 단초도 제시하고 있다.

 

더 중요한 것은 武藝(무예)라는 개념을 새롭게 밝혔다는데 있다. 그동안 武(무)자는 戈(과)자와 止(지)자가 결합된 글자로 알려져 있었다. 그러나 武(무)자가 戈(과)자가 아닌 弋(익)자와 결합된 글자라는 점도 설명하고 있다. 이런 연유를 알림과 동시에 ‘武(무)’와 ‘藝(예)’자에 담겨진 한민족의 전통을 찾아냄으로써, 그 동안 한민족이 ‘武藝(무예)’라는 개념을 어떻게 지켜왔는지를 설명하고 있다.

 

임 총재는 그간 성공하지 못했던 ‘영류지목록’의 해독에도 성공했다. 일본 문서로 알려졌던 ‘영류지목록’이 실은 한민족이 쓴 문서임을 밝힌 것이다. 임 총재는 ‘영류지목록’을 일본에서 해독할 수 없었던 이유에 대해 “책 중간 중간에 이두식 문자와 한민족의 문화가 들어 있어 이해하기 어려웠을 것”이라고 설명한다.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는 무예서를 통해 한민족의 상고사를 찾아가는 무예인문학서이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쥬스 18/12/06 [09:21] 수정 삭제  
  현대 사회에서 재야학자가 되는 데에는 다 그만한 까닭이 있는 법이다.
나그네 18/12/07 [21:14] 수정 삭제  
  까닭과 노력이 있는법이지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무예] 문화체육관광부, 2019 무예분야 장관상 공모결과 발표 장민호 기자 2019/03/05/
[무예] [포토]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러시아 칠드런 오브 아시아, 네트워크 구축 최현석 기자 2019/02/12/
[무예] 경찰, 수련생 때려 숨지게 한 무예관장 구속 무예신문 편집부 2019/01/24/
[무예] 올해 첫 ‘전통무예 진흥 기본계획 관련 간담회’ 열려 조준우 기자 2019/01/24/
[무예] “무예계의 분열을 조장하는 단체장, 영구히 퇴출돼야” 임성묵 총재 2019/01/18/
[무예] 2019 문화체육관광부 무예분야 장관상 지원 공모 조준우 기자 2019/01/17/
[무예] 대한민국무예체육단체협의회, 제2기 임원진 출범 장민호 기자 2019/01/15/
[무예] ‘2018 국제 무예 학술세미나’ 충주서 열려 최현석 기자 2018/12/02/
[무예] 대한본국검예협회, ‘왜검의 시원은 조선이다’ 출판기념회 열어 조준우 기자 2018/12/01/
[무예] 충청북도-국방대학교, 세계무예마스터십 확산 위해 노력 장민호 기자 2018/11/27/
[무예] 타악과 전통무예 뮤지컬 어우러지는 현대 퓨전 퍼포먼스 ‘무예타’ 장민호 기자 2018/11/25/
[무예] [포토] 제17회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전통무예시범 서능원 기자 2018/11/21/
[무예] 제3차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총회 열려 임종상 기자 2018/11/15/
[무예] 최고의 청소년 무예왕은 누구? 장민호 기자 2018/11/15/
[무예] 2018 경찰청장기 검도대회 및 경찰관 무도ㆍ사격대회 열려 최현석 기자 2018/10/31/
[무예] [포토] 진검도법팀, ‘국제무예연무대회’ 2인무기연무경기서 銀 임종상 기자 2018/10/29/
[무예]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무술단체 한자리에 장민호 기자 2018/10/26/
[무예] 제10회 전국청소년호신무예대회, 원주서 성대히 열려 임종상 기자 2018/10/24/
[무예]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국제무예센터, 상생 위해 ‘맞손’ 최현석 기자 2018/10/19/
[무예]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 2018 총회 개최 장영민 기자 2018/10/1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포토] 제1회 믹스드핏 인스트럭터 연수 열려, 전문가 70명 배출 / 강준철 기자
UFC 마스비달, 대런 틸에 2라운드 KO승 / 조준우 기자
서울시태권도협회ㆍ대한태권도협회, 국기원 승인도 없이 심사비 인상 / 조준우 기자
태권도 원로들의 한숨 섞인 탄식, 국기원 정상화가 시급하다 / 최종표 발행인
수원 비호합기도 김남철 관장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도록 지도하는 무예인” / 조준우 기자
이재영 사무총장 “철저한 준비로 성공 예감하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 조준우 기자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2차 총회 가져 / 조준우 기자
천무극과 아산시 전통무예 진흥 및 지원에 관한 조례 / 제갈덕주 유네스코대구협회 이사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특공무술 박노원 총재, 특공무예로 새롭게 비상하다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