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LPGA 투어 신인상 고진영, 두각 나타낸 선수 톱5에 선정
기사입력: 2018/12/06 [21: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2018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신인상을 탄 고진영(23)이 금년 세계 골프계에 두각을 나타낸 선수 ‘톱5’에 뽑혔다.

 

미국 골프 매체 ‘골프채널’은 12월 6일(한국시간) 올해 두드러진 활약을 펼친 선수 5명을 선정했다. 고진영은 5명 중 4위로 뽑혔고, 여자 선수로는 유일하게 명단에 들었다.

 

지난해 10월 국내에서 열린 LPGA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후 금년에 미국으로 진출한 고진영은 2월 호주오픈에서 우승했다. 그 활약을 인정받아 신인상을 수상했다.

 

1위는 이탈리아의 프란체스코 몰리나리가 선정됐으며 2위에는 브라이슨 디섐보(미국), 3위는 캐머런 챔프(미국), 5위는 에런 와이즈(미국)가 선정됐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LPGA] LPGA 투어 신인상 고진영, 두각 나타낸 선수 톱5에 선정 조준우 기자 2018/12/0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무예도장ㆍ체육교습업 회비 환급받는다… 금액은 3만원 / 조준우 기자
‘체육도장업 신고’로 특정 단체 독점적 지위 발생 소지, 비난 들끓어 / 조준우 기자
천호진 부친상…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 / 장민호 기자
지자체로 확산되는 전통무예진흥법 / 최종표 발행인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 가능한가 / 조준우 기자
천무극협회, 연수원 건립 부지 기증 받아 / 장민호 기자
[동정] 정인균 검사, 법무법인 準 대표변호사로 / 무예신문 편집부
전통무예진흥법, 물 건너가기 전에 정신 좀 차립시다 / 최종표 발행인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업무 복귀’ 최영열 국기원장 담화문 발표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