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UFC 조니 워커, 레뎃에 KO승
기사입력: 2019/02/05 [19: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사진: 조니워커 트위터(무예신문)

조니 워커가 또 한 번 인상적인 승리를 거뒀다.

 

조니 워커는 2월 3일(한국시간) 브라질 포르탈레자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44 메인카드 라이트헤비급 경기에서 저스틴 레뎃을 1라운드 15초 만에 KO로 눌렀다.

 

이로써 워커는 UFC 입성 후 2연승을 달리게 됐다. 지난해 11월 칼릴 라운트리 주니어를 상대로 1라운드 TKO승을 거둔 것에 이은 2연속 승리다.

 

조니 워커는 1라운드 초반 헤드 킥을 시도한 뒤, 백스핀 블로우를 레뎃의 얼굴에 적중시켰다. 레뎃은 쓰러졌고, 워커는 파운딩을 이어가며 승리를 거뒀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조니워커] UFC 조니 워커, 레뎃에 KO승 조준우 기자 2019/02/0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故 이소룡 집 철거, 안전 위험 우려 / 장민호 기자
‘2019 김운용컵 국제오픈태권도대회(G1)’ 개막 / 조준우 기자
하반기 첫 전통무예진흥 기본계획 공청회 열려 / 조준우 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태권도 미국 보급의 산파’ 이현곤 사범 방한 / 조준우 기자
“사방팔방 세계무예마스터십을 찾아라” / 장민호 기자
2019 태권도원 경연대회 참가자 접수, 총상금 7천만원 / 장민호 기자
우슈 국제심판 천미연 “최고의 국제심판이 되는 것이 나의 꿈” / 박승란 기자
한국, 2019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서 종합 5위 차지 / 장민호 기자
2019 김운용컵 국제오픈태권도대회, 역대 최대 4,522명 참가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