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피겨’ 차준환, 4대륙 선수권서 개인 최고점 경신
기사입력: 2019/02/08 [23: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차준환(휘문고)이 4대륙 선수권대회 쇼트프로그램에서 개인 최고점을 경신했다.

 

차준환은 2월 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에서 열린 대회 2019 국제빙상경기연맹 4대륙 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54.52점에 예술점수(PCS) 42.81점을 합쳐 97.33점을 따냈다.

 

이날 차준환의 점수는 지난해 9월 열린 ‘2018 어텀 클래식 인터내셔널’에서 작성한 자신의 종전 쇼트프로그램 최고점(90.56점)에서 6.77점을 더 올린 기록이다.

 

차준환은 트리플 러츠-트리플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도 안전하게 착지한 뒤 플라잉 카멜 스핀에 이어 트리플 악셀(공중 3회전반)까지 깔끔하게 처리했다.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으로 클린 연기를 마무리했다.

 

지난해 9월 어텀 클래식 인터내셔널에서 한국 남자 선수로는 처음으로 시니어 무대에서 90점대 쇼트프로그램 점수를 받은 차준환은 개인 최고점인 97.33점을 받으며 메달 전망을 밝게 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차준환] ‘피겨’ 차준환, 4대륙 선수권서 개인 최고점 경신 조준우 기자 2019/02/08/
[차준환] 피겨 차준환, 2019 ISU 4대륙 선수권 출격 조준우 기자 2019/02/06/
[차준환] 차준환, 한국 남자 선수 최초로 그랑프리 파이널 ‘銅’ 조준우 기자 2018/12/09/
[차준환] ‘피겨’ 차준환, 그랑프리 파이널 진출 무예신문 편집부 2018/11/26/
[차준환] 피겨 차준환, 시니어 대회 첫 메달 조준우 기자 2018/09/2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용인대 투혼정심관 임성진 관장 “사명감 있는 무예인 양성이 목표 / 조준우 기자
정부의 대한체육회-KOC 분리가 답인가? / 최종표 발행인
강용준 회장 “민족무예 보존과 실전무예 보급으로 무술사관학교 꿈꾼다” / 조준우 기자
검객들의 진검승부 펼쳐진다! ‘2019 SBS배 전국검도왕대회’ / 장민호 기자
우상호 의원 “국민 건강증진과 스포츠 산업 활성화 새로운 패러다임이 필요하다” / 조준우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국가대표 코치 부정채용 의혹’ 사무1처장 직무정지 내려 / 장민호 기자
나한일 총재 “해동검도 통합 위한 밀알 되겠다” / 조준우 기자
추성훈, 격투기 선수 활동 재개 선언 / 조준우 기자
충북도민,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붐 조성 나선다 / 장민호 기자
재부산 호남향우회, 장학금 전달과 자연보호 활동 펼쳐 / 부산 김형근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