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UFC' 란도 바나타, 서브미션으로 1승 거둬
기사입력: 2019/02/10 [18:3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진 : UFC (무예신문)


란도 바나타가 2월 10일(한국시간)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UFC 234 코메인이벤트 마르코스 로사와의 라이트급 경기에서 1라운드 서브미션 승리를 거뒀다. 바나타는 최근 4경기에서는 2무2패에 그치며 활약을 펼치지 못한 바 있다.

 

당초 바나타와 로사의 경기는 당초 메인이벤트가 아니었다. UFC 234 메인이벤트로 예정됐던 로버트 휘태커와 켈빈 가스텔럼의 미들급 타이틀전이 휘태커의 탈장으로 취소되면서, 바나타와 로사의 경기가 메인이벤트로 성사됐다.

 

바나타는 1라운드 초 부터 타격으로 로사를 압도했다. 공세를 펼치던 바나타는 타격으로 로사를 쓰러뜨린 뒤, 기무라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서브미션승이란 종합격투기나 주짓수 등의 경기에서 관절기나 조르기 등의 기술을 써서 이길 경우에 부르는 명칭이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UFC] ‘UFC' 란도 바나타, 서브미션으로 1승 거둬 조준우 기자 2019/02/10/
[UFC] ‘마크 헌트’ UFC 고별전, 허무한 패배 조준우 기자 2018/12/02/
[ufc] UFC, 헤비급 블레이즈 vs 은가누 재격돌 결정 조준우 기자 2018/08/27/
[ufc] [UFC] 주니어 도스 산토스 vs 블라고이 이바노프 ‘격돌 장민호 기자 2018/07/11/
[ufc] 맥스 할로웨이, 뇌진탕 증세로 ‘UFC 226’ 출전 무산 장민호 기자 2018/07/05/
[UFC] 료토 마치다, 매너 화제 '역시 무도가' 여창용 기자 2013/10/28/
[UFC] “UFC 벨라토르 따라가지 않을 것” 여창용 기자 2013/08/16/
[UFC] 'UFC 여신' 론다 로우지, 스크린 데뷔 여창용 기자 2013/07/25/
[ufc] UFC 164, 한국 격투기팬 설렌다 여창용 기자 2013/07/23/
[UFC] 헤난 바라오-에디 와인랜드, 오는 9월 격돌 여창용 기자 2013/07/05/
[ufc] UFC106 노게이라 첫 데뷔전 TKO승 김동찬 기자 2009/11/2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용인대 투혼정심관 임성진 관장 “사명감 있는 무예인 양성이 목표 / 조준우 기자
정부의 대한체육회-KOC 분리가 답인가? / 최종표 발행인
강용준 회장 “민족무예 보존과 실전무예 보급으로 무술사관학교 꿈꾼다” / 조준우 기자
검객들의 진검승부 펼쳐진다! ‘2019 SBS배 전국검도왕대회’ / 장민호 기자
우상호 의원 “국민 건강증진과 스포츠 산업 활성화 새로운 패러다임이 필요하다” / 조준우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국가대표 코치 부정채용 의혹’ 사무1처장 직무정지 내려 / 장민호 기자
나한일 총재 “해동검도 통합 위한 밀알 되겠다” / 조준우 기자
추성훈, 격투기 선수 활동 재개 선언 / 조준우 기자
충북도민,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붐 조성 나선다 / 장민호 기자
재부산 호남향우회, 장학금 전달과 자연보호 활동 펼쳐 / 부산 김형근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