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앞두고 대규모 지원단 출범
기사입력: 2019/03/21 [17: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오는 11월 서울에서 열리는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를 앞두고 메머드급 지원단이 꾸려졌다.

 

대회를 유치한 대한삼보연맹 문종금 회장은 “CJ그룹 손경식 회장, LS그룹 구자열 회장, 송영길 국회의원, 용인대 박선경 총장이 공동 조직위원장을 맡았고, 조직위 고문으로는 송기인 신부가 참여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안드레이 쿨릭 주한 러시아 대사가 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발 벗고 나섰으며 러시아와의 교류에 지대한 관심이 있는 국내 문화예술계 인사 20여명이 홍보, 자문위원으로 활약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회 주최 측은 러시아 국기인 삼보의 확대보급을 위해 국내외 정, 재계 인사는 물론 학계와 문화계 인사들이 대거 참여한 것은 이례적인 일이라고 평가했다.

 

또 이번 대회와 준비 기간을 계기로 한국 러시아 간 스포츠를 비롯한 문화, 예술 분야의 우호 증진 및 사업 교류에 큰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보는 러시아 푸틴 대통령이 세계삼보연맹 명예회장을 맡고 있으며, 2018 자카르타 아시안 게임에서 정식 종목으로 치러진 바 있다. 같은 해 11월에는 올림픽 종목으로도 채택됐다.

 

올해 11월 8일부터 10일까지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지는 이번 2019 세계 삼보선수권대회에는 108개국 1,3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할 예정이다. 주최 측은 대회 기간 중에 러시아 정, 재계 주요 인사들의 방한을 추진하고 있다.

 

대회 유치를 이뤄내고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대한삼보연맹 문종금 회장은 그동안 아시아선수권대회, 세계청소년선수권대회, 세계연맹회장배대회 등을 성공적으로 치러냈고, 세계삼보연맹 집행위원과 동북아시아삼보연맹 회장을 맡으면서 삼보의 국내 보급과 발전을 이끌고 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삼보]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공식 후원회 출범 조준우 기자 2019/05/22/
[삼보] 대한삼보연맹, 러시아 전승기념일 행사 참석 한주형 수습기자 2019/05/11/
[삼보] ‘2019 세계삼보선수권대회’ 앞두고 대규모 지원단 출범 조준우 기자 2019/03/21/
[삼보] IOC, 삼보 임시 승인 지위 부여… 올림픽 정식종목 가능성↑ 장민호 기자 2018/12/06/
[삼보] ‘제4회 국제삼보연맹 회장배 인천대회’ 열려 임종상 기자 2018/09/10/
[삼보] 제4회 국제삼보연맹회장배 인천대회, 다음달 9일 ‘개막’ 장민호 기자 2018/08/27/
[삼보] 삼보,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나갈까, 못 나갈까 조준우 기자 2018/07/21/
[삼보] 대한삼보연맹, 본부중앙도장 개관 ‘제2의 도약’ 선포 조준우 기자 2017/12/04/
[삼보] 문종금 회장 “삼보, 단순한 스포츠 아닌 외교 무예, 확장세(勢) 두드러져” 조준우 기자 2017/11/15/
[삼보] 러시아 삼보,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정식종목 됐다! 장민호 기자 2016/12/02/
[삼보] 특파원 현장보고-삼보의 세계에 빠져들다 최하나 기자 2011/06/17/
[삼보] 서울시삼보연맹 초대 회장 취임식 가져 유기효 기자 2010/04/08/
[삼보] 컴벳삼보대회 및 국가대표선발전 갖는다 유기효 기자 2010/01/15/
[삼보] 대한삼보연맹, 2009 송년회 열어 김동찬 기자 2009/12/14/
[삼보] 한국삼보, 국제대회서 첫 메달 김남균 기자 2009/06/10/
[삼보] "삼보 연수원, 국기원 규모로 건설" 무예신문 2009/02/2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소녀시대 태연, 종로에서 오고무? / 최하나 기자
‘UFC’ 강경호 쾌조의 2연승, 브랜든 데이비스 이겨 / 조준우 기자
‘UFC’ 맥그리거 또 사고 일으켜… 이번엔 노인 폭행 / 조준우 기자
명불허전 파울로 코스타, 13전 전승 이어가 / 조준우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 진흥 기본계획 발표… ‘전통무예의날’ 지정 / 장민호 기자
‘UFC’ 다니엘 코미어, 한 여름의 지각 변동 / 조준우 기자
세계무예마스터십 차기대회 개최지, 유치경쟁 ‘치열’ / 조준우 기자
대한체육회. “체육회-KOC 분리 말도 안돼” 강력 반발 / 장민호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전ㆍ현직 직원, 업무방해 등으로 실형ㆍ벌금형 / 무예신문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