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2020년 도쿄올림픽 조직위, 종목별 이미지 공개
기사입력: 2019/04/04 [15:1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IOC 홈페이지 (무예신문)


2020년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마스코트 미라이토와를 활용한 종목별 이미지를 공개했다.

 

IOC는 4월 4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도쿄올림픽에 활용할 33개 올림픽 종목의 미라이토와 이미지를 올렸다. 올림픽 마스코트 이름인 미라이토와(ミライトワ)는 ‘미래’가 ‘영원’(とわ)히 이어지길 바란다는 염원을 담은 합성어다.


도쿄올림픽 조직위는 이 이미지를 올림픽 홍보 기간에 각 종목 홍보·마케팅에 활용하는 동시에 다양한 올림픽 캐릭터와 상품에도 활용한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도쿄올림픽] [만평] 2020 도쿄올림픽 방사능 식단 안전할까? 윤영진 기자 2019/08/27/
[도쿄올림픽] 대한체육회, 도쿄 올림픽 방사능 문제 추궁 조준우 기자 2019/08/22/
[도쿄올림픽] 체육회, 도쿄올림픽 선수단장 회의 참가 ‘방사능 안전문제 제기’ 장민호 기자 2019/08/19/
[도쿄올림픽] 2020년 도쿄올림픽 조직위, 종목별 이미지 공개 조준우 기자 2019/04/0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살세이션’ 댄스 피트니스 워크숍, 성황리에 마쳐 / 강준철 기자
무예계 적폐청산이 시급하다 / 최종표 발행인
쉬샤오둥의 넘치는 한국 사랑 / 조준우 기자
씨름 활성화 나선 문체부, “자랑스런 전통무예” / 조준우 기자
전통무예백서를 만드는 이유가 궁금하다 /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태권 고장 무주, 태권브이 동상 건립 두고 논란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택견사 탐구] 일제강점기 이종격투기의 장쾌한 한판승부 / 김영만 무예연구가
국기원, 태권도의 글로벌화를 넘어 ‘해외 현지화’ 해야 / 한중지역경제협회 이상기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