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국내 무예단체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을 기원합니다”
기사입력: 2019/04/22 [18:3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국내 17개 무예단체장은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는 4월 22일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국내 무예단체 회장단 간담회’를 열고, 종목별 대회 추진상황과 대회 발전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이시종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위원회 관계자와 태권도, 무에타이, 합기도, 삼보 등 국내 17개 무예단체장이 참석했다.

 

무예단체장들은 무예마스터십 준비상황에 대해 1회 대회보다 준비가 잘되어 있는 거 같다고 평가하며, 대회의 성공을 위해서는 국내ㆍ외 우수선수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국제 규정에 의한 경기운영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조직위원회는 “세계랭킹 포인트제를 운영 중인 5개 종목 중 삼보를 제외한 태권도, 주짓수, 무에타이, 사바테 4개 종목이 마스터십에 세계랭킹포인트제를 적용하기로 국제연맹과 협의를 완료했으며,크라쉬, 펜칵실랏, 한국합기도, 용무도, 기사 6개 종목은 마스터십에서 처음으로 세계랭킹포인트제를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조직위는 세계적 수준의 정보통신기술을 활용, 경기운영 및 진행상황을 체계적이고 실시간으로 관리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이시종 조직위원장은 “우수 선수 유치를 최우선으로, 수송․ㆍ숙박ㆍ급식 등 손님맞이와 의료ㆍ도핑ㆍ안전관리 등에도 세심하게 준비하고 있다”며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국내 무예단체들의 국제적 네트워크를 활용, 국제연맹과의 가교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한국합기도는뭐야 19/04/23 [05:30] 수정 삭제  
  합기도가 정식종목인데 아이기도가 합기도라 쓰고 국내 합기도는 한국합기도라니 그것도 외국에서 개최하면 아예 뺀다고 아이기도도 대한합기도회가 참가하는데 합기도라고 쓰고 한국에서 개최하는데 한국합기도?? 그럼 아이기도는 공평하게 일본합기도라고 써야하는거 아닌가? 합기도 vs 한국합기도면 결국 합기도 기원과 원류가 합기도(아이기도)라고 인정하는 꼴이고 한국합기도가 짝퉁 아류라고 우리가 말하는 거잖아.. 이시종은 괜히 쓸데없이 무에올림픽이네 뭐네 헛짓거리해서 합기도 일본에 갖다 바치고있으니 그 많은 합기도 단체장들은 지금 뭐하고 자빠졌는지 참나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종합상황실 설치 운영 돌입 최현석 기자 2019/08/22/
[무예마스터십] ㈜디에프텍,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후원 나서 임종상 기자 2019/08/15/
[무예마스터십] 명동 한복판에서 펼쳐진 ‘게릴라 무예시연’ 최현석 기자 2019/08/14/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홍보책자 ‘무예의 꿈’ 제작 최현석 기자 2019/08/08/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다짐 결의 장민호 기자 2019/08/08/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개막식, 볼거리 풍성 장민호 기자 2019/08/07/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현재 2,918명 참가 접수 조준우 기자 2019/08/04/
[무예마스터십]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 대변인에 유지현씨 임명 장민호 기자 2019/07/28/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경기장 시설 점검 장민호 기자 2019/07/22/
[무예마스터십]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포스터’ 공개… 심플한 디자인 눈길 장민호 기자 2019/07/17/
[무예마스터십] “사방팔방 세계무예마스터십을 찾아라” 장민호 기자 2019/07/14/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자원봉사자 발대식 가져 장민호 기자 2019/07/12/
[무예마스터십] ‘D-50'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준비 ‘착착’ 장민호 기자 2019/07/10/
[무예마스터십]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전 직원 워크숍 가져 장민호 기자 2019/07/07/
[무예마스터십] 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세계 최고 선수 9인 명예홍보대사로 위촉 장민호 기자 2019/07/03/
[무예마스터십] 충북 SNS 서포터즈, “세계무예마스터십, 홍보 우리에게 맡겨라” 장민호 기자 2019/06/29/
[무예마스터십]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준비에 만전…전문가 의견 청취 장민호 기자 2019/06/25/
[무예마스터십]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 질병관리 대책 마련 최현석 기자 2019/06/14/
[무예마스터십] 충북 무예단체,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위해 힘모아 장민호 기자 2019/06/12/
[무예마스터십]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자원봉사자 최종 선발 장민호 기자 2019/06/0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FC’ 강경호 쾌조의 2연승, 브랜든 데이비스 이겨 / 조준우 기자
소녀시대 태연, 종로에서 오고무? / 최하나 기자
‘UFC’ 맥그리거 또 사고 일으켜… 이번엔 노인 폭행 / 조준우 기자
명불허전 파울로 코스타, 13전 전승 이어가 / 조준우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 진흥 기본계획 발표… ‘전통무예의날’ 지정 / 장민호 기자
‘UFC’ 다니엘 코미어, 한 여름의 지각 변동 / 조준우 기자
세계무예마스터십 차기대회 개최지, 유치경쟁 ‘치열’ / 조준우 기자
대한체육회. “체육회-KOC 분리 말도 안돼” 강력 반발 / 장민호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전ㆍ현직 직원, 업무방해 등으로 실형ㆍ벌금형 / 무예신문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