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제48회 전국소년체전, 레슬링 경기 끝으로 ‘폐막’
기사입력: 2019/05/28 [18:4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이하 소년체전)가 5월 28일 춘향골체육공원 체육관에서 펼쳐진 레슬링 경기를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몸도 튼튼, 마음도 튼튼, 나라도 튼튼’이라는 구호 아래 전라북도 일원에서 개최된 이번 소년체전은 전국 17개 시ㆍ도에서 36종목(초등부 21종목, 중등부 36종목)의 17,234명의 초ㆍ중등부 선수단이 출전했다.

 

경기 결과 이번 대회에서는 한국신 1건, 부별신 11건, 부별타이 1건, 대회신 18건, 대회타이 2건 등 총 33건의 기록이 쏟아지며, 대회에 참가한 스포츠 꿈나무 선수들의 뛰어난 재능을 엿볼 수 있었다.

 

최다관왕으로는 수영 종목의 유선우(서울 대모초) 선수, 노민규(서울 미아초) 선수, 김성주(강원체중) 선수, 김민주(서울 대청중) 선수가 4관왕에 올랐다. 그 외에 3관왕 27명, 2관왕 54명 등 총 85명의 선수들이 다관왕에 등극했다.


또한 소년체전은 시ㆍ도 간 과열 경쟁을 방지하고자 시도별 종합시상 및 메달 집계 등도 실시하지 않는다. 이에 시상은 종목별 단체 및 개인 시상으로 진행, 총 105명의 최우수선수(MVP)가 선정됐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학교운동부가 아닌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으로 기량을 갈고 닦은 선수들이 대거 참가, 그동안 엘리트 선수의 대회로 인식돼 왔던 소년체전이 스포츠를 사랑하는 유·청소년의 축제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되었으며, 학교체육·전문체육·생활체육의 연계로 스포츠 선순환을 돕고 선진국형 시스템을 갖추는 데 일조했다.

 


아울러 대회 기간 동안 소년체전 기념 미술공모전 입상작 작품 전시회와 함께 전라북도의 다양한 문화행사도 함께 진행되며 스포츠와 문화가 함께 어우러지는 축제로 큰 호평을 받았다. 차기대회는 한국 근대체육 100주년을 맞아 서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소년체전] 스포츠혁신위의 권고안을 말한다 최종표 발행인 2019/07/17/
[소년체전] [만평] 논란의 소년체전 폐지! 윤영진 기자 2019/07/09/
[소년체전] 체육인 공동성명서 발표 “혁신위 2차 권고안 전면 재검토 필요” 장민호 기자 2019/06/19/
[소년체전] 소년체전 개편, 현장 목소리 반영해야 조준우 기자 2019/06/04/
[소년체전] 제48회 전국소년체전, 레슬링 경기 끝으로 ‘폐막’ 장민호 기자 2019/05/28/
[소년체전]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 이달 25일 ‘팡파르’ 장민호 기자 2019/05/22/
[소년체전] ‘제45회 전국소년체전’ 4일간의 열전 시작 유기효 기자 2016/05/28/
[소년체전] 전북, 제45회 전국소년체전 ‘종합 12위’ 노린다 전북 지사 2016/05/26/
[소년체전] 제45회 전국소년체전 포스터 그리기대회 개최 유기효 기자 2016/05/16/
[소년체전] 학교 운동부 감독들, 체전기간 중 도박판 벌여 장민호 기자 2015/07/14/
[소년체전] 하키 명가(名家) 아산중, 전국소년체전 우승 무예신문 편집부 2015/06/03/
[소년체전] 제42회 전국소년체전, 대구뻘서 '개막' 유기효 기자 2013/05/23/
[소년체전] 전국소년체전 4일간의 열전 끝으로 성료 박지연 기자 2012/05/30/
[소년체전] KOC, 전국소년체전 경기도서 팡파르 박지연 기자 2012/05/24/
[소년체전] 제41회 전국소년체전, 26일 경기서 열린다! 유기효 기자 2012/05/11/
[소년체전] 제41회 전국소년체육대회 선수 마감 유기효 기자 2012/05/0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동섭 원장 “신뢰받는 국기원이 되도록 과감한 개혁 이끌겠다” / 조준우 기자
‘UFC’ 데릭 루이스, 2위 블레이즈 꺾어…4연승 질주 / 최현석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에 조현재 前 문체부 차관 임명 / 최현석 기자
1억 3,000만 달러 사나이 추신수, 신세계로 / 최현석 기자
부산시국무도연맹 우홍열 회장, 명예 퇴임…국무도 저변확대 이끌어 / 부산 한달용 기자
한국무예총연합회, 신임 사무총장에 김승 교수 임명 / 조준우 기자
격투기 파이터 이정현, 고등래퍼4에 출연 호평 받아 / 최현석 기자
국기원, ‘코로나19’로 연기했던 태권도 9단 단증 수여식 개최 / 장민호 기자
스포츠계 폭력 파문 ‘셀프 징계’로 매듭 될까 / 조준우 기자
대구, ‘코로나19’에도 생활체육 참여율 전국 2위 / 최현석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