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문제 많은 ‘전통무예백서’ 발간… 기존자료 짜깁기?
기사입력: 2019/09/01 [21:5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최근 대한체육회의 관리 감독 하에 전통무예백서가 발간됐다. 책임 저자는 무예백서 발간사업 공모를 통해 선정된 경북대학교 황승헌 교수가 맡았다.

 

문제는 발간된 백서를 두고 다수의 무예단체와 무예계 일각에서 그 내용이 부실하다는 의견을 쏟아지는데 있다. 

 

이는 조사와 저술을 한 황 교수가 무예 전문가가 아니라는 것과 무관하지 않다. 지적을 받는 대표적인 지점은 기존 백서의 자료를 짜깁기 한 것으로 보여진다는 점이다. 구체적으로는 단체 간의 정보나 사진이 바뀐 경우, 단체의 존폐 여부에 대한 착오, 기준 없는 종목 분류 등을 들 수 있다.

 

백서를 본 무예전문가들은 실질적인 조사 없이 백서가 만들어졌다고 보고 있다. 자문회의에 참석했던 나 모 교수 역시 자신이 했던 과거 연구나 조사에 비해 진일보 한 부분이 별로 안 보인다는 점을 지적했다.

 

공동 집필자나 자문위원으로 무예계 학자들도 참여했지만 제대로 된 검토를 했는지에 대한 의구심이 크다. 아울러 전통무예진흥법을 시행하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지 않고 대한체육회에서 전통무예백서를 발간한 것에 대한 불만도 크다.

 

전통무예백서에 외래무예를 넣은 것도 문제점으로 지적받고 있다. 세계무예백서도 아닌 전통무예백서에 외래무예가 들어 있는 자체가 어불성설이라는 견해가 많다.

 

무예체육 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쓰여야 할 체육기금으로 만든 책자로 보기에는 그 수준이 조악하다는 평이 적지 않다.

 

물론 책자 발간에 필요한 자료 조사를 위한 예산이 부족했다는 것도 간과할 수 없는 문제점이긴 하다.

 

무예단체장들은 백서와 관련해 “자료들이 엉터리로 되어 있다. 협회들에게 전화 한통화만 했어도 알 수 있는 것들이다. 전통무예에 대한 애정과 고민의 흔적이 전혀 보이지 않는다. 그야말로 기금 낭비이다. 집필진들의 자기반성이 필요하다”고 비난했다.

 

결국, 백서 발간을 둘러싼 여러 목소리를 종합해보면, 전통무예백서는 문체부 주관 하에 전통무예 전문가가 철저한 조사를 바탕으로 만들어야 한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라고 볼 수 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무에백서 19/09/02 [13:12] 수정 삭제  
  ""공동 집필자나 자문위원으로 무예계 학자들""" 아니 이분들 전통무예에 대해서 알고 있기는 한가요? 전통무예는 전승과 복원무예가 아닌가요. 전승와 복원.. 전통은 전통입니다. 외래무술이 전통무예인가 ? 아이고 무예학자님들.... 제목보세요. 전통무예백서랍니다. 아휴... 전통무예 학자님들... 정말로 정말로 챙파하네요.......
전통무예인 19/09/02 [13:26] 수정 삭제  
  이분들 돈받고 기존 백서의 자료를 짜깁기했나요. 대한체육회에서 돈 않받고 짜깁기했나요? 돈을 받고 했다면 올바르게 연구하시지 왜 짜깁기했나요? 돈받고 했다면 국민의 세금으로 했다는건데.. 대한민국 참... 국민의 세금..국민의 세금. 이보세요. 그돈은 국민이 정말로 힘들게 번돈입니다. 짜깁기는 누구나 할 수 있어요. 전통무예를 올바르게 알고 연구을 했으면 돈을 받고. 그렇치 안으면 빨리 돈을 대한체육회에 반납하시길... 이름만 파는 그런 학자는 영구히 ...........
무인 19/09/02 [19:46] 수정 삭제  
  동감한다. 정말 심각하다. 집필한사람들 정말 한심하다... 양심없이 짜집기나 하고. 다 박사들이고 대학교수도 있는데 정말 너무한다. 이런 사람들이 과연 학생들에게 뭐라고 가르칠까? 세금으로 낸 연구비 다 토해내고 모두 모아서 없애라. 그런데 이러한 사람들은 부끄러움을 모르니까 절대로 반성을 하지 않는다. 반성을 하지 않는 자들에게 또 연구를 맡겨서는 안 된다. 나온 명단에 있는 사람들은 모두 퇴출시켜서 다시는 이런짓 못하게 해야 한다.
독자 19/09/03 [13:17] 수정 삭제  
  여기 댓글다는 이들 대부분 특정단체 소속 임원일듯,, 자기네 이익되면 좋다 이익없다 싶으면 반대??? 의혹제기임, 무예신문 편집부에서 댓글다는 사람들 소속 명단 밝히면 재밋을듯
무개념백서 19/09/03 [13:32] 수정 삭제  
  한심한 백서다. 집은 한식집인데, 들어가 보니 부폐다. 박사들의 수준 알만하다.
독자 19/09/03 [17:21] 수정 삭제  
  문체부에서 백서발간을 지원했다. 전통무예진흥법 시행에 꼭 필요한 기초자료다,,내용에 오류가 있는건 어쩔수 없는거다 자료가 워낙 방대하다보니 이런 기초자료가 집대성되어 이제 정책대상 선별이 다음단계다 육성종목 지정!!! 검증에 신청도 못하는 단체들이 절반이상될거다..무늬만 무술단체가 진짜 많다..이름만 바꿔서 간판달고 이런 사이비 단체들 사회퇴출되야한다
독자 19/09/05 [10:19] 수정 삭제  
  무예백서 반드시 필요하다. 국민의 세금으로 만든 백서는 올바르게 연구되어야한다. 그리고 10년부터 공청회 했던 내용을 그대로 편잡한것이다. 무예학자님들 만약에 돈을 받았다면 제대로 편집해야지요. 이 편집이 무예박사 및 교수님들이 편집한것인가? 편집수준이.. 그 밑에서 배운 제자들이 참 ㅂ ㅅ 아니 이런분들이 교수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전통무예] ‘선기대(善騎隊) 화성을 달리다’ 26일 공연 가져 수원 강찬희 기자 2019/10/24/
[전통무예] 무예진흥원 설립 물 건너가나, 국제무예센터 산하 조직으로 축소 조준우 기자 2019/09/18/
[전통무예] 전통무예백서를 만드는 이유가 궁금하다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2019/09/16/
[전통무예] 문제 많은 ‘전통무예백서’ 발간… 기존자료 짜깁기? 조준우 기자 2019/09/01/
[전통무예] 문체부, 전통무예 진흥 기본계획 발표… ‘전통무예의날’ 지정 장민호 기자 2019/08/14/
[전통무예] 대한체육회, ‘2019 전통스포츠 보급 사업’ 공모 장민호 기자 2019/08/01/
[전통무예] 무예의 인문학 가치를 찾아서! 학술세미나 마련 장민호 기자 2019/07/09/
[전통무예] [전통무예의 길] 정부에 바란다(2) 김두섭 논설위원 2019/05/28/
[전통무예] 전통무예 진흥 관련 간담회 열려… 정책 방향 발표 조준우 기자 2019/03/20/
[전통무예] 임성묵 총재 “학생들의 인성교육 위해 무예인문학 필요” 강조 임종상 기자 2019/01/15/
[전통무예] ‘전통무예단체 간담회’ 연기, 내년 개최 전망 조준우 기자 2018/12/21/
[전통무예] 한국전통무예단체협의회, ‘송년의 밤’ 행사 가져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17/
[전통무예] 전통무예 종목 선정에 대한 고찰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2018/12/10/
[전통무예] [만평] 전통무예 종목지정은 도대체 언제… 최경탄 화백 2018/12/05/
[전통무예] 전통무예 관련 간담회 열려… 참석자들, 전문가 선정 명단 놓고 반대 조준우 기자 2018/11/29/
[전통무예] 정부는 전통무예 종목선정을 속히 추진하라 최종표 발행인 2018/11/12/
[전통무예] 제16회 골굴사 전통무예대회, 경주 골굴사에서 열려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2018/10/29/
[전통무예] 전통무예 문화사전 편찬 사업 추진되어야 유네스코대구협회 제갈덕주 이사 2018/09/05/
[전통무예] 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간담회 열려… 조속한 시행 필요 조준우 기자 2018/07/23/
[전통무예] 전통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토론회 개최 조준우 기자 2018/06/1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한무총의 분열과 무예계의 현실 / 최종표 발행인
‘SNS 스타’ 김이슬, 로드FC 라운드걸로 발탁 / 최현석 기자
‘제18회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성황리에 치러져 / 조준우 기자
최종욱 회장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기대해도 좋다” / 조준우 기자
'2019 전통무예진흥 국제학술대회' 제주서 열려 / 조준우 기자
로드FC 권아솔 인기 여전, 티켓 전석 매진 / 최현석 기자
제12회 부산시장기 전국합기도대회, 사상화학합기도 종합우승 /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UFC 파이트나이트 부산’ 2차 티켓 오픈 / 조준우 기자
제18회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오는 9일 '팡파르'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