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제11차 정기총회 가져
기사입력: 2019/09/30 [16: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대한민국무예단체장협의회(이하 대무협)는 지난 9월 29일 전북 대둔산관광호텔 소회의실에서 ‘제11차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33개 회원단체 중 위임 8명, 참석단체 11명, 불참석 14명으로 성원이 됐음을 선포하고 회의가 시작됐다.

 

대무협 최종표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존중과 배려로서 무예인의 품위를 지키며, 일선지도자들에게 존경 받을 수 있도록 모범이 되어야 한다. 또한 단체 간의 상생도 중요하다. 신뢰를 기반으로 무예 활성화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홈페이지 제작 사항의 건 ▲대무협 밴드 활성화의 건 ▲윤리위원회 상정의 건 ▲후반기 워크샵 개최의 건 등을 논의했다. 또한 새로 접수된 단체들의 심의가 있었으며, 윤리강령은 ‘신의, 자존, 단합’으로 결정하고 무예인의 자존(自尊)을 지키자고 결의했다.

 

한편 2019 대한민국무예대상시상식은 오는 12월 18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엘루체컨벤션에서 개최한다.

임종상 기자 임종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33 19/10/02 [08:58] 수정 삭제  
  좀 정리하시지 팔리네 누굴보고 단체장이라 하는지 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대무협]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제11차 정기총회 가져 임종상 기자 2019/09/3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무예도장ㆍ체육교습업 회비 환급받는다… 금액은 3만원 / 조준우 기자
‘체육도장업 신고’로 특정 단체 독점적 지위 발생 소지, 비난 들끓어 / 조준우 기자
지자체로 확산되는 전통무예진흥법 / 최종표 발행인
천호진 부친상…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 / 장민호 기자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 가능한가 / 조준우 기자
[동정] 정인균 검사, 법무법인 準 대표변호사로 / 무예신문 편집부
천무극협회, 연수원 건립 부지 기증 받아 / 장민호 기자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전통무예진흥법, 물 건너가기 전에 정신 좀 차립시다 / 최종표 발행인
‘업무 복귀’ 최영열 국기원장 담화문 발표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