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한글의 창제원리와 운용으로 탄생한 <한글검>
기사입력: 2019/10/04 [09:4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한글은 문(文)이고 한글검은 (武)다. 文과 武를 겸비한 ‘文武合斌(문무합빈)’을 실현하다.

 

한글검학회 박승철 회장은 지난 10월 1일 오전 국립한글박물관 강당에서 ‘한글의 새로운 발견’이라는 학술발표와 함께 ‘한글검(劍) 교본 출판회’를 가졌다.

 

이날 박승철 회장은 “외래무술의 잠식이 심화되어, 우리 전통무예의 설 자리가 초라하다. 무인의 한 사람으로서 늘 안타까웠고 우리 무예의 틀을 바꿀 만한 무언가 필요했다”며 “이러한 사명감에 민족의 정기를 바로 세울 수 있는 조선 정조가 편찬한 무예도보통지에 수록된 민족검법(본국검, 조선세법)을 연구하던 중, 한글의 새로움을 발견하게 되었고 그것을 풀어가는 과정에서 신기하고 놀라운 일들을 경험했다. 한글에 민족검법이 선이 있다는 확신을 갖고 한글 24자의 창제원리와 운영법으로 검법체계를 완성하게 됐다. ‘한글검’의 탄생은 민족혼을 되찾은 것이며 민족검법의 진정한 부활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이어 박 회장은 “한글검을 발표할 수 있게 된 것은 무예도보통지 연구에 막혔을 때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의 본국검예 [조선세법1, 본국검2]가 많은 도움이 되었다”며 임 총재께 감사의 뜻을 표했다. 

 

임성묵 총재는 ‘한글검’의 추천사를 통해 박승철 회장과의 만남을 소회로 밝히기도 했다.

 

임 총재는 “첫 만남 이후 시도 때도 없이 카톡에 질문이 쏟아져 왔으며 늦은 새벽에도 보낸 문자를 보곤 순간 무례하다는 생각도 들었지만, 고무예 연구에 빠졌을 때 밤과 낮 없이 갈구해왔던 모습이 박승철 무인에게 보였다. 그래서 질문에 모두 답을 해주고 본국검, 조선세법도 실연해 보였다. 뭔가 해낼 사람이라 느꼈기 때문이다. 조선세법과 본국검이 한글 속에 녹아 ‘한글검’으로 새롭게 창시됐다. 우리 민족 고무예 속에서 우리의 무예를 창시해야 한다는 평소의 주장을 박승철 회장이 실현한 것이다. 한글검이 한국을 넘어 세계에 널리 펴져 나가기를 바란다”며 축하했다. 

 

박승철 회장(50세)은 인천체대 무도학과 졸업, 인천대학원 졸업, 태풍 합기도. 한글검 창시, 인천지방경찰청 무예사범을 지냈다. 다양한 무력을 소유한 문과 무가 합치된 文武合斌의 빛나는 이 시대의 진정한 민족 무예인 인천 토박이다. 저서로는 한글검(보민출판사)이 있다.

 

임종상 기자 임종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무예]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올해 첫 총회 가져 조준우 기자 2020/01/20/
[무예] ‘광진구클럽 집단폭행’ 가해 남성 3명 검찰 송치… 모두 무예유단자 무예신문 편집부 2020/01/09/
[무예] 문체부, 2020년도 무예분야 장관상장 지원 공모 장민호 기자 2020/01/06/
[무예]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조직 축소된다 장민호 기자 2020/01/05/
[무예] 최종표 발행인 “신뢰와 화합으로 번영의 길 열어갑시다” 무예신문 2020/01/03/
[무예] 세계통일무도연맹-대한본국검예협회, 맞손 임종상 기자 2020/01/01/
[무예]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2019 무예인 대상 시상식 개최 조준우 기자 2019/12/29/
[무예] WMC, “내년 세계무예마스터십 성패 좌우할 매우 중요한 시기” 최현석 기자 2019/12/21/
[무예] 전액 삭감됐던 세계무예마스터쉽 예산, 일부 부활 최현석 기자 2019/12/12/
[무예] 2019 자랑스러운 무예ㆍ체육인 대상 시상식, 28일 개최 장민호 기자 2019/12/11/
[무예] 문체부 팔아 무예계 진흙탕 만드는 축하행사 장민호 기자 2019/12/10/
[무예] 충북도의회, 세계무예마스터쉽 예산 전액 삭감 최현석 기자 2019/12/06/
[무예] 2019 한중 오금희(五禽戱) 세미나, 20일 개최 이상화 기자 2019/11/01/
[무예] 전통군영무예보존회, 발전 방향 모색 위한 간담회 가져 장민호 기자 2019/10/16/
[무예] 한글의 창제원리와 운용으로 탄생한 <한글검> 임종상 기자 2019/10/04/
[무예] 하반기 첫 전통무예진흥 기본계획 공청회 열려 조준우 기자 2019/07/16/
[무예] 아르헨티나에서 온 손님 임성묵 논설위원 2019/07/08/
[무예] 2019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공식포스터 공개 장민호 기자 2019/07/03/
[무예] 장기불황, 안녕들 하십니까? 최종표 발행인 2019/06/18/
[무예] [영상] ‘제13회 전국무예대제전’서 펼쳐진 전통무예 공연 무예신문 편집부 2019/06/1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아이돌 파이터 이대원, ‘미스터트롯’서 올하트 / 조준우 기자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올해 첫 총회 가져 / 조준우 기자
‘횡령ㆍ성폭행 혐의’ 정종선 前 회장 결국 구속 / 조준우 기자
합기도 지도사 자격증 발부, ‘특정 단체 독점 우려’ / 조준우 기자
레이싱 모델 출신 가수 이혜린, 자살 / 최하나 기자
민간체육회장 선거 삐걱, 경기도체육회장 당선 무효 / 조준우 기자
코너 맥그리거, 15개월 만의 복귀도 스스럼없었다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팀혼, 제52회 로드FC 센트럴리그 ‘종합우승’ 차지 / 최현석 기자
2020 홍성 설날장사씨름대회, 22일부터 6일간 열려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