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엄홍길,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선정돼
기사입력: 2019/11/01 [17:4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 세계 최초 히말라야 8,000m급 16좌 완등에 성공한 엄홍길(59세) 대장을 선정했다.


체육회는 10월 30일 올림픽문화센터에서 제10차 스포츠영웅 선정위원회(위원장 이종세)를 개최하고, 최종 후보자 3명(엄홍길, 전이경, 故조오련)을 심의했다.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는 엄홍길 대장이 선정했다.


체육회는 체육단체, 출입기자,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후보자를 추천받았다. 체육인단 및 추천 기자단의 심사를 거쳐 최종 후보자를 결정했다. 이후 선정위원회 및 평가 기자단의 정성평가(70%)와 국민 지지도 조사(30%)를 통해 올해의 스포츠영웅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위원회는 엄홍길 대장이 불굴의 도전 정신으로 인간의 한계를 극복한 점과 그의 인생철학이 체육계 뿐 아니라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엄 대장은 1988년 에베레스트 등정, 2001년 세계 9번째 히말라야 8,000m급 14좌 완등, 2004년에는 얄룽캉봉(8,505m) 등정, 2007년 로체샤르(8,400m) 등정을 성공하며 세계 최초로 16좌 완등에 성공했다.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선정 헌액식은 11월 26일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개최된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엄홍길] 엄홍길,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선정돼 조준우 기자 2019/11/01/
[엄홍길] 엄홍길, 스포츠 안전 환경 위해 홍보활동 펼친다! 장민호 기자 2016/02/0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문체부 팔아 무예계 진흙탕 만드는 축하행사 / 장민호 기자
‘UFC 부산’ 정찬성 상대, 프랭키 에드가 확정 / 조준우 기자
2019 자랑스러운 무예ㆍ체육인 대상 시상식, 28일 개최 / 장민호 기자
‘2019 대한민국 체육인대회’ 성황리에 치러져 / 조준우 기자
충북도의회, 세계무예마스터쉽 예산 전액 삭감 / 최현석 기자
스페인에 울려 퍼진 ‘합기도 함성’ / 부산 한달용 기자
문체부, ‘제3차 태권도진흥기본계획’ 발표 / 장민호 기자
대한합기도협회, ‘합기도인 송년회’ 개최 / 조준우 기자
전액 삭감됐던 세계무예마스터쉽 예산, 일부 부활 / 최현석 기자
무예ㆍ체육의 희망, 이동섭 의원을 주목하라 / 최종표 발행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