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쇼트트랙 김아랑, FISU ‘최우수여자선수상’ 수상
기사입력: 2019/11/17 [22:5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쇼트트랙 김아랑 선수가 11월 15일(현지 기준)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제4회 국제대학스포츠연맹 갈라(FISU Gala) 시상식’에서 최우수 여자선수상을 수상했다.


김아랑 선수는 세계 최고의 쇼트트랙 선수로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및 세계선수권대회 등 각종 국제무대에서 우수한 경기력을 보여준 바 있다. 또한, 세 번의 동계유니버시아드대회(2019 크라스노야르스크, 2017 알마티, 2015 그라나다)에서 다수의 메달을 획득한 경력 등을 인정받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은 2년마다 갈라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분야별 시상을 통해 국제대학스포츠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치하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2017년 한국체육대학교가 최우수대학(Best University) 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대한민국 선수로는 김아랑 선수가 첫 수상자이다.


올해로 70주년을 맞이한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은 대학 스포츠 활성화와 저변 확대를 위해 1949년 창설됐다. 현재 대한대학스포츠위원회(KUSB)를 포함한 174개국 대학스포츠연맹(NUSF)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김아랑] 쇼트트랙 김아랑, FISU ‘최우수여자선수상’ 수상 장민호 기자 2019/11/1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최영열 국기원장 물러나라” / 조준우 기자
한국경찰무도협회, 사범 교육 및 세미나 개최 / 강준철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위원 선임과 무예 종목지정 우려 /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바태연 “문체부ㆍ대한체육회, 故 최숙현 사건 책임져야” / 장민호 기자
美 이현곤 태권도 대 사범의 ‘국기원장 선거법 개정 제언’ / 장민호 기자
태권도 국가대표 왕광연 코치,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 / 장민호 기자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⑤ / 무예신문 편집부
GFC 굿프렌즈 제7회 격투기 대회, 7월 12일 개최 / 임성진 기자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① / 무예신문 편집부
국민대, 태권도 전자판정 시스템 개발 나서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