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미녀 테니스 스타와 데이트 하려면 얼마?
기사입력: 2020/05/17 [22:3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 유지니 부샤드 페이스북   (무예신문)


2014년 윔블던 테니스 대회 여자 단식에서 준우승한 유지니 부샤드(26·캐나다)와 저녁 식사를 포함한 데이트를 할 수 있는 기회를 주는 경매가가 우리 돈 1억 원에 낙찰됐다.

 

부샤드는 17일 자신의 SNS에 경매 결과를 올렸다. 이 기회는 부샤드와 함께 저녁 식사를 하고 사인 신발과 라켓도 받을 수 있다. 2,500달러에서 시작한 경매는 8만 5,000 달러(약 1억원)에 낙찰된 것이다. 부샤드는 SNS에 “믿을 수 없다. 프로젝트에 참여해준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올렸다.

 

부샤드가 경매를 통해 얻는 8만 5,000 달러는 자선기금으로 사용된다. 8만 5,000 달러를 내기로 한 사람은 부샤드가 출전하는 대회를 하나 선택할 수 있다. 동반 1인까지 부샤드가 항공료를 부담한다. 또 부샤드의 선수 관계자 석에 앉아 부샤드의 가족, 스태프들과 함께 경기를 관전할 수 있다.

 

부샤드는 2014년 윔블던에서 준우승하며 세계 랭킹 5위까지 올랐으나 지금은 332위다. 그럼에도 그녀의 매력적인 미모가 이와 같은 성과를 낸 것으로 보인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유지니 부샤드] 미녀 테니스 스타와 데이트 하려면 얼마? 조준우 기자 2020/05/1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무예도장ㆍ체육교습업 회비 환급받는다… 금액은 3만원 / 조준우 기자
‘체육도장업 신고’로 특정 단체 독점적 지위 발생 소지, 비난 들끓어 / 조준우 기자
천호진 부친상…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 / 장민호 기자
지자체로 확산되는 전통무예진흥법 / 최종표 발행인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 가능한가 / 조준우 기자
천무극협회, 연수원 건립 부지 기증 받아 / 장민호 기자
[동정] 정인균 검사, 법무법인 準 대표변호사로 / 무예신문 편집부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전통무예진흥법, 물 건너가기 전에 정신 좀 차립시다 / 최종표 발행인
‘업무 복귀’ 최영열 국기원장 담화문 발표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