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코로나 안정 속, MAX FC도 재개…무관중으로 진행
기사입력: 2020/05/27 [09:5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은 단순참조용으로 기사와 무관함 (무예신문)


코로나19로 중단했던 격투기 대회가 다시 시작된다. 로드FC에 이어 MAX FC도 경기 재개를 한다.

 

날짜는 7월 4일이고, 물론 무관중으로 개시한다. 7월 4일 대구 대백프라자 10층 프라임홀에서 ‘MAX FC 컨텐더리그 20 in 대구’가 열리는 것이다. 메인이벤트는 미들급 챔피언 김준화(30·안양 삼산 총관)와 이명준(20·대구 팀 SF)의 논타이틀 매치다.

 

이번 대회에는 챔피언을 비롯한 MAX FC 주축 선수들과 대구 소속 랭커들이 나선다.

 

김준화는 MAX FC 미들급 챔피언으로 MAX FC 최다 출전(9회)를 기록한 선수다. MAX FC 최초로 두 체급 챔피언을 노리고 있다. 이명준은 랭킹 6위로 작년 MAX FC 19에서 프로 파이터로 데뷔했다.

 

MAX FC는 “이번 대회는 무관중으로 진행한다. 대회를 진행하는 스텝, 관계자, 선수, 선수 관계자 등 모두 발열 체크와 출입 기록 작성, 마스크 착용 지침을 지킬 것이다. 정부 지침을 지켜 코로나19 시기에 맞는 격투스포츠 경기 문화를 확립할 것”이라고 했다.

 

코로나19 시국 중에 대회가 대구에서 열리는 점도 의미가 적지 않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격투기] GFC 굿프렌즈 제7회 격투기 대회, 7월 12일 개최 임성진 기자 2020/07/06/
[격투기] 격투기계의 새바람 ‘ARC 002 대회’ 대진 확정 최현석 기자 2020/07/03/
[격투기] 소방관 파이터, 키르기스스탄 레슬링 국가대표와 겨룬다 최현석 기자 2020/06/29/
[격투기] 로드FC, ‘코로나19’ 재확산으로 ARC 002 대회 연기 최현석 기자 2020/06/05/
[격투기] 로드FC, ARC대회 열기 이어간다…6ㆍ7월 잇따라 개최 최현석 기자 2020/06/02/
[격투기] 코로나 안정 속, MAX FC도 재개…무관중으로 진행 조준우 기자 2020/05/27/
[격투기] ‘로드FC’ 김대환 대표ㆍ정문홍 회장, BJ로 나선다 조준우 기자 2020/05/21/
[격투기] ‘남양주 급식짱’ 신윤서, ARC 001에 출전… 김산과 대결 최현서 기자 2020/05/19/
[격투기] 로드FC, 아프리카TV와 손잡고 ARC 대회 론칭 최현석 기자 2020/05/13/
[격투기] 개그맨 윤형빈, 허경환과 주짓수 대결 추진中 최현석 기자 2020/04/20/
[격투기] ‘우슈 세계챔피언’ 박승모 “챔피언 이정영보다 타격 잘해” 최현석 기자 2020/04/15/
[격투기] 우슈 세계 챔피언 박승모, ‘맞짱의 신’ 우승…목표는 “로드FC 챔피언” 최현석 기자 2020/04/13/
[격투기] 터프가이냐, 홈 이점 안은 장신 스트라이커냐 조준우 기자 2020/02/20/
[격투기] 손준오, 제17회 국제 엠타이틀 챔피언쉽 ‘우승’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2020/02/12/
[격투기] 경량급 재야의 최강자 김재웅, 타이틀전 노린다 최현석 기자 2020/01/30/
[격투기] 팀혼, 제52회 로드FC 센트럴리그 ‘종합우승’ 차지 최현석 기자 2020/01/18/
[격투기] ‘원챔피언십 최두호’ 권원일, 日 사토 쇼코와 격돌 최현석 기자 2020/01/08/
[격투기] 로드FC 최무겸ㆍ함서희, 특별 해설위원으로 나서 조준우 기자 2019/12/11/
[격투기] 신동국 “남의철과 대결, 인생의 가장 큰 자랑” 최현석 기자 2019/12/10/
[격투기] ‘MAX FC in 안동’ 흥행 이끈 명현만 조준우 기자 2019/12/09/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최영열 국기원장 물러나라” / 조준우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위원 선임과 무예 종목지정 우려 /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美 이현곤 태권도 대 사범의 ‘국기원장 선거법 개정 제언’ / 장민호 기자
바태연 “문체부ㆍ대한체육회, 故 최숙현 사건 책임져야” / 장민호 기자
태권도 국가대표 왕광연 코치,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 / 장민호 기자
벼랑 끝에 선 국기원 집행부 / 최종표 발행인
한국경찰무도협회, 사범 교육 및 세미나 개최 / 강준철 기자
최윤희 문체부 차관 “故 최숙현 선수 억울함 풀어줄 것” / 장민호 기자
국민대, 태권도 전자판정 시스템 개발 나서 / 장민호 기자
왕기춘, 성폭행 혐의 부인 “연애 감정 있었다”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