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천무극협회, 연수원 건립 부지 기증 받아
기사입력: 2020/05/28 [17:0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충남 아산시 전통무예로 활동 중인 천무극협회(회장 윤필희, 원장 남민우)가 중앙연수원 건립을 위해 홍익주택건설(대표 나구하)으로부터 부지를 기부 받았다. 기증식은 5월 26일 아산시 송악면 강당골에서 진행됐다.

 

이날 천무극협회 윤필희 회장은 “천무극의 미래에 소중한 발전의 기틀을 마련한 역사적인 사건이라 생각된다”며 “천무극을 아껴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천무원이 건립되면 시민들이 몸과 마음을 수련 할 수 있는 공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홍익주택건설 나구하 대표는 “아산시의 자랑스런 전통무예인 천무극의 연수원이 건립되는데 보탬이 되어 매우 기쁘다”며 “천무극을 수련하는 많은 인재들이 양성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천무극은 故 박영수 창시자가 수박도 무덕관에서 수련을 하던 중 화수도 교본에서 영감을 받아 만든 보존창시무예이다. 특히 전국에서 유일하게 아산시가 조례를 제정해 천무극의 진흥 및 전수를 지원하고 있다.

 

한편 이날 중부대학교 경호보안학과 교수들은 천무극 발전을 위해 300만원을 기부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힘내라무예도장 20/05/28 [17:24] 수정 삭제  
  무예계에 좋은 소식입니다. 천무극이 어떤 무예고 무진법에 지정 될 종목인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이렇게 무예단체가 성장하는 건 바람직하네요. 무진법 육성 종목이 빨리 지정되어야 할텐데요. 만약 천무극도 육성 종목 지정되면 지자체도 법률에 의해 지정된 종목이니 더 적극적으로 대폭적으로 시설, 운영에 필요하나 재원을 지원해 줄 수 있을 테니까요. 다른 종목들도 지정 되고나면 연관되는 해당 자치단체에서 아산 처럼 조례도 만들고 지원하고 그러겠죠. 또 국내 안정적인 운영을 통해 해외에 진출하고 세계화 하는데도 도움이 될 겁니다. 문체부는 하루 빨리 전통무예 육성 종목 지정을 진행하세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천무극] 천무극협회, 연수원 건립 부지 기증 받아 장민호 기자 2020/05/28/
[천무극] 천무극과 아산시 전통무예 진흥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제갈덕주 유네스코대구협회 이사 2019/03/19/
[천무극] 천무극협회 윤필희 회장ㆍ남민우 원장 본사 방문 장민호 기자 2018/11/12/
[천무극] '프로태권도 천무극' 정교본 출간! 유기효 기자 2011/11/2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최영열 국기원장 물러나라” / 조준우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위원 선임과 무예 종목지정 우려 /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바태연 “문체부ㆍ대한체육회, 故 최숙현 사건 책임져야” / 장민호 기자
한국경찰무도협회, 사범 교육 및 세미나 개최 / 강준철 기자
美 이현곤 태권도 대 사범의 ‘국기원장 선거법 개정 제언’ / 장민호 기자
태권도 국가대표 왕광연 코치,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 / 장민호 기자
국민대, 태권도 전자판정 시스템 개발 나서 / 장민호 기자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⑥ / 무예신문 편집부
최윤희 문체부 차관 “故 최숙현 선수 억울함 풀어줄 것” / 장민호 기자
권성영 무술감독, 끝없는 열정으로 한국 무술영화 이끈다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