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미성년자 생활체육 시설 이용 금지는 차별”
기사입력: 2020/08/03 [15:5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국가인권위원회(위원장 최영애)는 미성년자라는 이유로 아파트 입주민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생활체육시설을 이용하지 못하도록 한 것은 명백한 차별 행위라고 밝혔다.


인권위는 아파트 내 생활체육시설(헬스장, 수영장)에서 미성년자의 이용을 금지하는 2건의 진정사건에 대해 나이를 이유로 한 차별행위라고 판단하고, 향후 해당 시설에서 미성년자의 이용을 배제하지 말 것을 권고했다.

 

먼저, 한 진정사건에서 진정인은 2020년 1월 A아파트 내 동호회가 헬스장운영 관련 회칙으로 미성년자의 가입을 금지하여 2020년 현재 고등학교 1학년인 진정인의 자녀가 헬스장에서 출입을 부당하게 금지 당하고 있다는 내용의 진정을 제기했다. 

 

인권위 조사과정에서 해당 동호회 측은 운동시설이 노후화됐고, 운동 공간이 협소한 상황에서 미성년자가 운동시설을 이용할 경우 안정상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음을 우려하여 미성년자의 출입을 금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다른 진정사건에서 진정인은 2019년 9월 경 만 10세인 자녀와 함께 자신이 거주하는 B아파트에서 운영하는 수영장을 이용하려고 했는데, 수영장 관리자가 미성년자라는 이유로 진정인의 자녀는 수영장 시설을 이용할 수 없다고 하면서 부당하게 출입을 제한했다는 내용의 진정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B아파트 측은 미성년자가 수영장을 이용할 때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 공동시설 운영규정에 따라 미성년자의 수영장 이용을 제한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유엔 아동 권리협약에 따르면 “당사국은 아동이 문화적·예술적 생활에 완전하게 참여할 수 있는 권리를 존중하고 촉진하며, 문화, 예술, 오락 및 여가활동을 위한 적절하고 균등한 기회의 제공을 장려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인권위 아동권리위원회는 미성년자의 인지 능력 및 신체 발달 정도 등을 고려하거나 운동시설에서의 안전 문제를 해소하고자 별도의 노력 없이 단지 미성년자라는 이유로 그들이 거주하는 아파트에서 운영되는 운동시설을 이용할 수 없게 전면적으로 금지하거나 일률적으로 제한하는 것은 나이를 이유로 한 차별행위라고 판단했다.

 

또한 이러한 생활체육 시설은 아파트 내 공동시설에 있는 만큼 주민 복지적 성격이 상당함으로, 시설의 협소함이나 안전을 이유로 특정 집단을 배재하기 보다 더 많은 주민이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고민하고 실행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생활체육] 한국방송통신대-한국체대, 생활체육 활성화 위해 맞손 최현석 기자 2020/09/04/
[생활체육] “미성년자 생활체육 시설 이용 금지는 차별” 최현석 기자 2020/08/03/
[생활체육] 방역당국 “생활체육 동호회 활동 중단해달라” 최현석 기자 2020/07/11/
[생활체육] 대한체육회, 생활체육지도자 홈트레이닝 영상 보급 장민호 기자 2020/06/17/
[생활체육] 진종오ㆍ서채연, 나만의 홈트레이너로 변신 ‘내 집 안 운동하기 홈Fit’ 최현석 기자 2020/05/14/
[생활체육] 충주시, 시민들의 여가활동 위한 목행 생활체육공원 준공 최현석 기자 2020/03/27/
[생활체육]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코로나19 여파로 잠정연기 장민호 기자 2020/03/04/
[생활체육] 익산시, 2020 전국생활체육대축전 홍보에 박차 전북 지사 2020/02/14/
[생활체육] 전북, 2020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자원봉사자 모집 최현석 기자 2020/02/11/
[생활체육] 전북, 2020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준비 만전 장민호 기자 2020/01/13/
[생활체육] 홍성군, 생활체육 인프라 확충 ‘400억 투자’ 장민호 기자 2020/01/12/
[생활체육] 국민 절반이상, ‘생활체육7330 캠페인 안다’ 장민호 기자 2020/01/08/
[생활체육] 스포츠7330 봉사단 6기 해단식 개최, 체육재능 나눔에 앞장 장민호 기자 2019/12/06/
[생활체육] 서울시체육회, ‘2019 서울시민 제주 트레킹’ 행사 개최 장민호 기자 2019/11/06/
[생활체육] 제30회 경남생활체육대축전, 성황리에 열려 최현석 기자 2019/10/28/
[생활체육] 제19회 한중생활체육교류전, 중국 장시성서 개최 장민호 기자 2019/10/23/
[생활체육] 한국, 제23회 한일생활체육교류 참가 장민호 기자 2019/09/18/
[생활체육] 생활체육지도자 '직장 내 괴롭힘' 교육 조준우 기자 2019/08/27/
[생활체육] 韓中 청소년, 스포츠 통해 우정 다진다 장민호 기자 2019/07/23/
[생활체육] 어르신들, 생활체육으로 건강도 챙기고 기량도 겨루고~ 장민호 기자 2019/07/18/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UFC 아데산야, 코스타 누르고 타이틀 지키며 20연승 / 조준우 기자
美 이현곤 사범, “국기원장 선출 방식과 절차 잘못 논의되고 있다” / 조준우 기자
Dr.VAROGEL, 국기원에 후원 물품 전달 / 조준우 기자
대무협-우림라이프, 무예ㆍ체육인 복지 지원 MOU 체결 / 강은정 기자
9단연맹, 전갑길 이사장 사퇴 촉구 성명서 발표 / 조준우 기자
2020 공수도 온라인대회, ‘성료’…다양한 연령층 참가 / 장민호 기자
대한체육회, NOC분리 반대 결집 / 조준우 기자
제2회 충주국제무예액션영화제, 개ㆍ폐막작 공개 / 최현석 기자
在美 태권도 원로의 제안, 국기원장 선거 일단은 기존 정관대로 / 이현곤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부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