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실내 체육시설, 3차 재난지원금 300만 원 다 받으려면
기사입력: 2021/01/15 [09:4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최근 일선 무예 도장들로부터 항의가 많다. 3차 재난지원금이 300만 원이 아닌 100만 원만 지급됐다는 내용이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300만 원을 받을 수 있다. 100만 원만 받은 체육시설은 일반업종으로 사업 등록이 되어 있기 때문에 재난지원금 300만 원 대상에서 제외된 것이다.

 

정부가 재난지원금을 300만원, 200만원, 100만원 차등 지급하는 원칙은 그 업체 또는 시설이 집합금지를 당했느냐 아니면 영업제한 조치 대상이냐이다. 해당 도장이나 체육관이 체육시설업으로 등록되었다면, 조건 없이 300만 원을 받는다.

 

운영하는 체육관이나 도장이 체육시설업으로 등록되어 있지 않고, 집합금지나 영업제한 조치를 겪었다면, 가칭 ‘지자체 집합금지 및 영업제한 조치 확인서’를 관할 구청에서 받아 다시 관할 구청으로 제출하면 된다. 현재 이 업무를 담당할 구청 내 관할 부서가 안정해져 있어 혼선이 있는 것이다.

 

이 서류만 제출하면 300만 원을 받을 수 있다. 단, 운영 중인 체육관이나 도장이 집함금지 보다 약한 조치인 영업제한을 받았다면 200만 원만 받게 된다.

 

일부 일선 지도자들이 잘못 알고 있듯이, 대한체육회 회원 종목이냐 아니냐는 재난지원금 지급액 차등 여부와는 상관이 없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야구단에 적극적… ‘우승’ 목표 / 조준우 기자
제주, 전지훈련지로 각광…‘코로나19’ 감염 제로 / 최현석 기자
2021 서울국제스포츠레저산업전, 성황리에 막 내려 / 최현석 기자
‘폭풍전야’ 기성용 논란, 피해자 측 “증거있다” / 조준우 기자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2021년 정기이사회 온라인으로 진행 / 장민호 기자
‘코로나19’ 택견으로 날려버리자! 관악구택견회 무료 강습회 개최 / 최현석 기자
종합격투기 등용문 로드FC 센트럴리그, 내달 20일 개최 / 장민호 기자
유도출신 김동현, 한국인 최초 UFC 진출 / 장보덕 기자
국기원, 태권도 4품 취득자 4단 전환 교육 온라인으로 시행 / 장민호 기자
캐나다, 인권탄압국의 올림픽 개최 반대… 중국 반발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