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손흥민 등 해외 활동 국가대표 선수, 병역이행 공정성 강화
기사입력: 2021/01/24 [15:4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토트넘 핫스퍼 FC  (무예신문)


설훈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해외에서 활동하는 국가대표 선수들의 병역 면탈을 예방하고 병역이행의 공정성을 강화하기 위한 ‘병역법 개정안’을 22일 발의했다.

 

현행법에서는 고위공직자 및 고소득자와 그 자녀, 체육선수, 연예인 등 대중문화예술인의 병역면탈 행위를 예방하고 병역 이행과정을 관리하기 위해 이들의 병적을 별도로 관리하고 있는데 지난해 10월 기준 공직자 자녀 5,079명, 체육선수 25,267명, 연예인 1,479명, 고소득자·자녀 3,413명 등 3만5,238명이 관리대상 선상에 있다.

 

그러나 현행법상 해외에서 활동하는 국가대표 선수가 관리대상에서 제외되고 있다. 최근 개인정보보호 제도가 더욱 강화되고 있지만, 고소득자와 연예인 명단 등을 확인하기 위한 개인정보 수집·활용 절차 근거가 명확하지 않아 제도 보완할 필요성이 있다.

 

이에 설 의원은 해외에서 활동하는 국가대표 이력이 있는 선수를 관리대상에 포함하고  행정안전부장관으로부터 병역의무자 등의 개인정보를 받을 수 있는 근거 등을 마련한 병역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설훈 의원은 “법 개정으로 병역이행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하고, 병적 별도관리제도의 실효성을 높여 자율적인 병역 의무 이행 풍토를 조성하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야구단에 적극적… ‘우승’ 목표 / 조준우 기자
제주, 전지훈련지로 각광…‘코로나19’ 감염 제로 / 최현석 기자
2021 서울국제스포츠레저산업전, 성황리에 막 내려 / 최현석 기자
‘폭풍전야’ 기성용 논란, 피해자 측 “증거있다” / 조준우 기자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2021년 정기이사회 온라인으로 진행 / 장민호 기자
‘코로나19’ 택견으로 날려버리자! 관악구택견회 무료 강습회 개최 / 최현석 기자
종합격투기 등용문 로드FC 센트럴리그, 내달 20일 개최 / 장민호 기자
유도출신 김동현, 한국인 최초 UFC 진출 / 장보덕 기자
국기원, 태권도 4품 취득자 4단 전환 교육 온라인으로 시행 / 장민호 기자
캐나다, 인권탄압국의 올림픽 개최 반대… 중국 반발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