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대한체육회노동조합 “정치권ㆍ체육계 한 뜻으로 힘을 모을 때”
기사입력: 2021/01/25 [15: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노동조합(이하 노동조합)이 25일 성명서를 내고 체육 발전을 위해 정부와 정치권, 체육계가 한 뜻으로 힘을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동조합은 “2021년 대한민국 체육은 폭력ㆍ인권유린 등 체육적폐의 종식, 체육인 비정규직화의 개선, 코로나19 대응 등 많은 해결 과제를 안고 있다. 건강한 몸과 성숙한 인격을 겸비한 전인(全人)을 육성하는 데 가장 필요한 학교체육은 코로나19로 인해 청소년기 체육활동의 기회가 대부분 사라진, 매우 심각한 상황에 직면했다”며 “이제 체육을 공급자 편의대로 생활체육, 전문체육, 국제체육, 학교체육 등으로 구분 지을 때가 아니다. 국민 체력의 증진과 이를 통한 건강한 공동체 실현이라는 체육의 궁극적인 목적만을 바라보고 체육정책을 수립, 실행해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우리는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내정자께서 그동안 평행선을 그리며 달려온 체육 관련 문제들을 슬기롭게 해결하고, 미래 체육백년을 위한 정책을 제시하고 이끌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새로운 임기를 시작하는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또한 체육계의 현안 해결과 체육인들의 권익 증진을 위해 정부 및 정치권과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을 해나갈 것을 믿으며 다시 한 번 간곡히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아울러 노동조합은 “대한체육회는 ‘체육계 목소리’의 전달자이자 수행자로서의 역할을 더욱 충실히 하고, 다른 한편으로 정부의 체육정책을 원활하게 이행함으로써 공공기관으로서의 책임을 다할 것이다”며 “앞으로 정부, 정치권과 체육계가 적극 협력하여 대한민국 체육이 한층 더 성숙하고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동섭 원장 “신뢰받는 국기원이 되도록 과감한 개혁 이끌겠다” / 조준우 기자
1억 3,000만 달러 사나이 추신수, 신세계로 / 최현석 기자
‘UFC’ 데릭 루이스, 2위 블레이즈 꺾어…4연승 질주 / 최현석 기자
한국무예총연합회, 신임 사무총장에 김승 교수 임명 / 조준우 기자
부산시국무도연맹 우홍열 회장, 명예 퇴임…국무도 저변확대 이끌어 / 부산 한달용 기자
격투기 파이터 이정현, 고등래퍼4에 출연 호평 받아 / 최현석 기자
‘태권 레전드’ 정재은, 스포츠안전재단 홍보대사로 위촉 / 조준우 기자
국기원, ‘코로나19’로 연기했던 태권도 9단 단증 수여식 개최 / 장민호 기자
스포츠계 폭력 파문 ‘셀프 징계’로 매듭 될까 / 조준우 기자
태권도진흥재단, ‘중·고등학교 태권도 수업 지원’ 지도사범 20명 위촉 / 장민호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