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러시아, 국가자격으로 도쿄올림픽 참가 불가 확정
기사입력: 2021/01/26 [12:1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러시아가 오는 7월 23일 개막할 예정인 도쿄올림픽에 불참한다.

 

러시아반도핑기구(RUSADA)는 1월 25일 러시아 선수단을 주요 국제대회에 2년간 참가하지 못하도록 제한한 스포츠중재재판소(CAS)의 결정을 수용하기로 했다.

 

RUSADA는 “CAS의 결정에 결코 동의하는 것은 아니지만 러시아 선수의 이익을 고려해 상고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러시아는 ‘국가 자격’으로 도쿄올림픽과 도쿄패럴림픽에 불참한다. 단 도핑스캔들과 무관한 선수는 개인 자격으로 출전할 수 있지만, 러시아 국기와 국가는 사용할 수 없다.

 

CAS는 지난해 12월 러시아의 도핑 샘플 조작 혐의를 인정해 2022년 12월 16일까지 주요 국제대회 참가를 제한하는 징계를 확정했다.

 

세계반도핑기구(WADA)는 러시아가 2014 소치올림픽 당시 조직적으로 도핑 결과를 조직했다고 보고했다며 러시아에 4년간 국제대회 출전 금지를 했다. 이에 러시아는 의도적인 조작은 없었다며 CAS에 이의 신청을 했다. 하지만 CAS는 이를 기각하고 대신 금지기간을 4년에서 2년으로 줄였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동섭 원장 “신뢰받는 국기원이 되도록 과감한 개혁 이끌겠다” / 조준우 기자
1억 3,000만 달러 사나이 추신수, 신세계로 / 최현석 기자
‘UFC’ 데릭 루이스, 2위 블레이즈 꺾어…4연승 질주 / 최현석 기자
한국무예총연합회, 신임 사무총장에 김승 교수 임명 / 조준우 기자
부산시국무도연맹 우홍열 회장, 명예 퇴임…국무도 저변확대 이끌어 / 부산 한달용 기자
격투기 파이터 이정현, 고등래퍼4에 출연 호평 받아 / 최현석 기자
‘태권 레전드’ 정재은, 스포츠안전재단 홍보대사로 위촉 / 조준우 기자
국기원, ‘코로나19’로 연기했던 태권도 9단 단증 수여식 개최 / 장민호 기자
스포츠계 폭력 파문 ‘셀프 징계’로 매듭 될까 / 조준우 기자
태권도진흥재단, ‘중·고등학교 태권도 수업 지원’ 지도사범 20명 위촉 / 장민호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