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UFC’ 데릭 루이스, 2위 블레이즈 꺾어…4연승 질주
기사입력: 2021/02/22 [11:4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 UFC  (무예신문)


UFC 헤비급 4위 데릭 루이스가 2위 커티스 블레이즈를 제압했다.

 

루이스는 2월 21일(한국시각)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어스 UFC 에이펙스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85 메인이벤트 헤비급 매치에서 블레이즈를 2라운드 KO로 눌렀다.

 

루이스는 4연승을 달리며 승승장구하게 됐다. 개인 통산 12번째 KO승이다. UFC 최다 KO승 기록이다.

 

블레이즈는 아웃복싱과 클린치, 테이크다운으로 초반 승기를 잡는 듯 했다. 2라운드 초반 루이스의 펀치가 블레이즈의 턱에 적중했고, 그것이 경기의 마침표가 됐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동섭 원장 “신뢰받는 국기원이 되도록 과감한 개혁 이끌겠다” / 조준우 기자
‘UFC’ 데릭 루이스, 2위 블레이즈 꺾어…4연승 질주 / 최현석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에 조현재 前 문체부 차관 임명 / 최현석 기자
1억 3,000만 달러 사나이 추신수, 신세계로 / 최현석 기자
부산시국무도연맹 우홍열 회장, 명예 퇴임…국무도 저변확대 이끌어 / 부산 한달용 기자
격투기 파이터 이정현, 고등래퍼4에 출연 호평 받아 / 최현석 기자
한국무예총연합회, 신임 사무총장에 김승 교수 임명 / 조준우 기자
국기원, ‘코로나19’로 연기했던 태권도 9단 단증 수여식 개최 / 장민호 기자
스포츠계 폭력 파문 ‘셀프 징계’로 매듭 될까 / 조준우 기자
대구, ‘코로나19’에도 생활체육 참여율 전국 2위 / 최현석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