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신년사] 공민배 총재 “무예계 새로운 도약,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가 앞장서겠습니다”
기사입력: 2022/01/14 [14:0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총재 공민배     ©무예신문

무예가족 여러분!

2022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는 검은 호랑이의 해로, 호랑이는 나쁜 기운을 물리치고 복을 가져오는 동물로 여겨져 왔습니다. 호랑이의 강한 기운을 받아 무예가족 여러분이 꿈꾸는 소망들이 이뤄지기를 기원합니다.

 

코로나19로 무예가족 여러분과 일선 지도자들의 고통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동트기 전이 가장 어둡다고 하듯이, 지금의 위기 뒤에는 회복과 도약이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2022년은 우리 무예계가 침체를 벗어나 새로운 도약으로 향하는 징검다리를 건너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입니다.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가 앞장서겠습니다. 우리 모두 힘을 모읍시다.

 

무예가족 여러분,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 보내시기를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총재 공민배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손흥민 경기 생중계, 유료 채널서 시청 가능…‘공짜란 없다’ / 조준우 기자
한민족합기도무술협회, ‘제12회 세계합기도무술축제’ 9월 부산서 개최 / 최현석 기자
세계줄넘기위원회, 송파구줄넘기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 최현석 기자
‘원챔피언십’ 탕카이, 한국 파이터에 잇따라 KO승…챔피언에 도전 / 최현석 기자
2022 파워태권도대회 시즌2, 5일 고양체육관서 ‘개막’ / 장민호 기자
태권도진흥재단, ‘교육기부 우수기관’으로 선정…태권도 성지 명성이어가 / 장민호 기자
2022 청소년스포츠한마당 스쿼시대회, 다음달 3일 개최 / 최현석 기자
예천군, 전국 중고 양궁대회 개최…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 최현석 기자
기재부, 2027 충청권 유니버시아드대회 승인 / 최현석 기자
임실군, 씨름 전지훈련 최적지로 떠올라 / 최현석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