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신년사] 공민배 총재 “무예계 새로운 도약,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가 앞장서겠습니다”
기사입력: 2022/01/14 [14:0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총재 공민배     ©무예신문

무예가족 여러분!

2022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는 검은 호랑이의 해로, 호랑이는 나쁜 기운을 물리치고 복을 가져오는 동물로 여겨져 왔습니다. 호랑이의 강한 기운을 받아 무예가족 여러분이 꿈꾸는 소망들이 이뤄지기를 기원합니다.

 

코로나19로 무예가족 여러분과 일선 지도자들의 고통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동트기 전이 가장 어둡다고 하듯이, 지금의 위기 뒤에는 회복과 도약이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2022년은 우리 무예계가 침체를 벗어나 새로운 도약으로 향하는 징검다리를 건너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입니다.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가 앞장서겠습니다. 우리 모두 힘을 모읍시다.

 

무예가족 여러분,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 보내시기를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대한민국무예단체협의회

총재 공민배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대는 국대다’ 태권도 영웅 문대성, 19년 만에 복귀 선언 / 무예신문 편집부
제27회 국제 한·중·러 청소년 무술문화교류대회 개최 / 최현석 기자
한국마사회, 새로운 한국경마 미래 100년 비전 선포 / 최현석 기자
제5회 전국 종별 우슈선수권대회, 상주서 열린다 / 최현석 기자
고양시청 이아름, ‘제25회 춘천 아시아태권도선수권’ 출전 / 장민호 기자
제2의 옥래윤 탄생할까? 원챔피언십, 美 생중계대회 개최 / 최현석 기자
2년 만에 돌아온 ‘전국청소년합기도페스티벌’…최강자는 누구? / 장민호 기자
강민숙 시인 ‘생일’ / 강민숙 시인
대한검도회, 2022 여학생 검도교실 운영한다 / 최현석 기자
글로벌합기도협회, 국제태권도연맹과 업무협약 체결 / 임종상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